서울신문

검색

카카오스토리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서울신문 홈 > 광고안내 >




광고계의 한 해 성과를 진단하고 광고시장의 질적 향상을 위해 1995년 제정한 ‘서울광고대상’은 수준 높은 광고제전으로 우리나라 광고산업 발전에 기여해 왔습니다. 광고의 독창성과 참신성, 광고산업 발전 기여도 등을 평가해 대상·본상·업종별 우수상을 선정합니다.



· 매년 10~11월 진행



· 자격 : 각종 매체를 통해 선보인 인쇄 광고
    출품 수 제한 없음.(다량 출품 가능)
· 방법 : 출품할 작품을 우드락이나 하드보드지에 부착해 방문 또는 우편 제출.
    신청서와 작품 이미지 파일(JPG 형식)은 이메일로 별도 제출.
· 규격 : 신문 4단(세로 13.3cm) 크기 이상의 흑백 또는 컬러.




서울 중구 세종대로 124 서울신문사 광고국 '서울광고대상' 담당자
· 전화 : (02)2000-9784
· 메일 : kim@seoul.co.kr

나경원 “文대통령, 최근 행보 참 절묘…

중국, 한국 특사단에 ‘황교안 방중’ …

민병두 “홍준표, 재수사하면 유죄 확실…

문재인 대통령 구두…청각장애인이 만들…

4대강 지금 상태 어떤가보니...

스타,그 때 그 시절..이미자와…

인공수정 의뢰女에 몰래 자기 …

‘19금’ 죄 고백하고 신부님 …

장례 치른 딸이 새벽에 찾아와…

부상 군인, 20대女의 ‘세가지…


연예 스포츠
인종차별 다룬 공포영화 ‘겟 아웃’…

김형석 “난 음악인, 정치 생각 전혀…

‘박남옥 영화상’ 9년 만에 부활

울주세계산악영화제 ‘흥행’…국제경…

팝 스타 브리트니 스피어스 데뷔 18년…


야생화산책-모래지치,갯메꽃,등…

서울로 7017 개장과 슈즈트리

바쁨의 연속

야생화산책-갯까치수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