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광장 장식한 ‘선데이서울’…‘2017 서울 북 페스티벌’

입력 : 2017-09-12 12:36 ㅣ 수정 : 2017-09-12 12:3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17 서울 북 페스티벌’이 9일, 10일 이틀간 서울광장과 서울도서관에서 열렸다.
ss-20170320-1903-00-18 서미경씨의 1979년 3월4일자 본사 발행 선데이서울 표지모델사진-서울신문 포토라이브러리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ss-20170320-1903-00-18
서미경씨의 1979년 3월4일자 본사 발행 선데이서울 표지모델사진-서울신문 포토라이브러리

이 행사는 매년 가을 서울시 도서관, 출판사, 서점, 독서동아리 그리고 책을 사랑하는 서울시민이 만드는 축제다.


올해 주제는 집을 짓는 ‘건축’과 집에서 사는 ‘사람’이다.

축제 현장인 서울광장은 책을 좋아하는 시민들이 한바탕 놀고 쉬는 놀이터가 됐다. 군데군데 놓아둔 공기소파와 그늘막에는 시민들이 앉아 책을 읽으며 쉬기도 했다.

광장에 자리한 ‘축제도서관’은 책을 찾아서 제목을 써넣어 완성하는 낱말퀴즈 놀이터로, 답을 맞히면 팔찌나 볼펜을 선물했다.

헌책방 거리도 자리했다. 유지인, 전인화, 김도연 같은 흘러간 시절의 톱스타들이 표지를 장식한 ‘선데이서울’이 눈길을 끌었다. 투명 비닐을 싸놓아 시민들이 읽을 수는 없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