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혁신당, 22대 국회 첫 원내대표로 황운하 선출

조국혁신당, 22대 국회 첫 원내대표로 황운하 선출

하승연 기자
입력 2024-04-25 09:13
업데이트 2024-04-25 09:13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회의 10분 만에 만장일치로 선출”

이미지 확대
손잡은 조국과 황운하
손잡은 조국과 황운하 조국혁신당 조국 대표와 황운하 의원이 지난 8일 서울 여의도 조국혁신당 당사에서 열린 황운하 의원 입당 기자회견에서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조국혁신당의 새 원내대표로 황운하 의원이 선출됐다.

25일 조국혁신당에 따르면 당 소속 당선인들은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당사에서 당선인총회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조국혁신당은 원내대표 선출 방식으로 ‘콘클라베’(교황 선출 방식)를 차용했다. 콘클라베는 입후보 절차 없이 모든 투표권자가 모여 만장일치로 한 명이 선출될 때까지 투표를 이어가는 방식이다.

조국혁신당은 “황 신임 원내대표는 회의 시작 10분 만에 만장일치로 선출됐다”고 밝혔다.

황 의원은 조국혁신당 소속 당선인 중 22대 국회 기준으로 유일한 재선이다. 민주당 소속이었던 황 의원은 총선을 앞두고 조국혁신당으로 당적을 옮겨 비례대표로 재선에 성공했다.

황 의원은 이날 오전 10시 기자회견을 통해 당선 소감을 밝힐 것으로 전망된다.
하승연 기자
많이 본 뉴스
종부세 완화, 당신의 생각은?
정치권을 중심으로 종합부동산세 완화와 관련한 논쟁이 뜨겁습니다. 1가구 1주택·실거주자에 대한 종부세를 폐지해야 한다는 의견도 있습니다. 종부세 완화에 대한 당신의 생각은?
완화해야 한다
완화할 필요가 없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