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최고의 역사 120년 미래를 엽니다!
히스토리 확인하기
Since 1904
히스토리
2024년 7월 16일 (화)
트럼프 “총격범이 내 일정 못바꿔”‘정치 테러 희생양’ 이미지 극대화승기 잡고 18일 공식후보로 추대“신이 트럼프를 살렸고 그(트럼프)가 공화당을 살렸다. 그래서 우리는 이긴다.”미국 공화당 전당대회 개막을 하루 앞둔 14일(현지시간) 위스콘신주 밀워키는 비교적 차분했지만 들썩이는 분위기까지 숨기지는 못했다. 전
5분 이상
22대 국회 역대 최장 지각…‘개원식 없는 첫 국회’ 되나
법안 쌓아 놓고 네 탓만… ‘시계제로’ 정국에 안 열리는 국회 문 여야가 ‘윤석열 대통령 탄핵 청원 청문회’ 등을 놓고 극한 대치를 벌이는 가운데 이번 22대 국회는 1987년 개헌 이후 가장 늦은 개원식을 하게 됐다. 국회의장실 관계자는 15일 “개원식에서 가장 중요한 건 (4년간의 의정활동을 앞두고 하는) 선서다. (약식 개원식으로) 선서만이라도 하자는 의견이 나온다”고 밝혔다. 의장실은 16일까지 의사일정 협의를 진행하겠다는 입장이다. 이에 따라 국회 행사가 있는 제헌절(17일)을 건너뛰면 일러도 18일에서야 개원식을 열 수 …
5분 이상
허울 뿐인 성폭력 피해자 자립지원금…6년간 61명만 받았다
가족에게 성폭력을 당한 뒤 집을 나와 수도권의 한 피해자 보호시설에서 8개월간 지냈던 10대 A양. 정신적 충격과 어린 나이 탓에 일자리를 구하거나 사람들과 어울리기 힘들어 시설을 나오려 했던 A양은 또 한번 절망했다. 2022년 당시 ‘시설 생활 1년’을 채우지 못해 국가가 주는 지원금 500만원도 받지 못해서다. 고시원이나 반지하 보증금 수준에도 미치지 못하는 금액이었지만, 한 푼이 아쉬운 상황에서 실낱같은 희망도 사라졌다. 당장 머물 곳을 찾지 못한 A양은 “경제적인 지원을 해줄 테니 집으로 돌아오라”는 회유를 이기지 못하고 …
4분 분량
창간 120주년
투데이뉴스
  • 서울신문구독신청 이벤트 바로가기
금투세 논쟁, 당신의 생각은?
정치권에서 ‘금융투자소득세’ 논쟁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 제도는 당초 지난해 시행하기로 했다가 2년 유예한 끝에 내년 1월 도입을 앞두고 있습니다. 소수의 고소득자에 대한 과세가 필요하다는 주장과 큰 손들의 해외 이탈로 증시 전반에 투자심리가 악화할 것이라는 우려가 충돌하고 있습니다. 금투세 도입에 대한 당신의 생각은?
예정대로 시행해야 한다
재검토·보완이 필요하다  
한 차례 더 유예해야 한다
금투세를 폐지해야 한다 
잘 모르겠다
인터랙티브
많이 본 뉴스
  1. 2

    “산 채로 얼어붙었다” 최악 한파에…충격적인 ‘겨울왕국’ 상황

    60년 만에 강추위가 강타한 아르헨티나에서 동물들이 피난처도 없이 돌아다니다 그대로 얼어붙은 사진이 확산해 현지에서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12일(현지시간) 현지 언론에 따르면 …
  2. 3

    개그맨 K씨, 새벽 음주 운전 전복사고… 면허취소 수준

    개그맨 K씨가 음주운전 차량 전복 사고를 냈다.K씨는 15일 오전 1시 30분쯤 인천 서구 가좌동 가좌IC 석남 진출로에서 자신의 차량을 운전하던 중 중앙분리대를 들이받고 전복되는…
  3. 4

    한국女와 결혼한 파키스탄男, 현지처 숨기고 귀화한 뒤 이혼…결말은?

    파키스탄에서 중혼(결혼한 이가 다른 사람과 또 결혼)한 사실을 숨긴 남성의 귀화 취소는 적법하다는 판결이 나왔다.14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행정법원 행정2부(부장 고은설)는 파키스…
  4. 5

    20대 전 직장 동료 성폭행 후 도주한 50대, 숨진 채 발견

    과거 직장 동료였던 여성을 성폭행한 뒤 달아난 50대 남성이 이틀 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15일 경기 용인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3일 오전 “성폭행당했다”는 내용의 112신고가…
1분 컷 뉴스
서울 미디어 홀딩스
알림 · 소식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