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큘라, 내가 무조건 죽임”…도넘은 김호중 팬심

“카라큘라, 내가 무조건 죽임”…도넘은 김호중 팬심

김채현 기자
김채현 기자
입력 2024-05-26 16:37
업데이트 2024-05-26 17:07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김호중 학폭 폭로 유튜버 ‘살인 예고’
카라큘라 “도넘은 팬심…경찰 신고”

이미지 확대
음주 뺑소니 혐의를 받고 있는 트로트 가수 김호중. 공동취재
음주 뺑소니 혐의를 받고 있는 트로트 가수 김호중. 공동취재
음주 뺑소니 혐의로 구속된 가수 김호중의 학교 폭력 의혹을 제기한 유튜버가 자신을 향한 ‘살인 예고’ 글을 목격해 경찰에 신고했다고 전했다.

25일 유튜브 채널 ‘카라큘라 미디어’ 커뮤니티에는 ‘간밤에 저에 대한 살인 예고 글이 올라왔다는 제보가 빗발쳤다’는 내용의 글이 올라왔다.

유튜버 카라큘라는 “해당 게시글은 이용자들의 신고로 삭제됐으나 구독자들이 PDF로 증거를 수집한 후 제보해서 경찰에 즉시 신고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미지 확대
음주 뺑소니 혐의로 구속된 가수 김호중의 학교 폭력 의혹을 제기한 유튜버가 자신을 향한 ‘살인 예고’ 글을 목격해 경찰에 신고했다고 전했다.유튜브 채널 ‘카라큘라 미디어’ 캡처
음주 뺑소니 혐의로 구속된 가수 김호중의 학교 폭력 의혹을 제기한 유튜버가 자신을 향한 ‘살인 예고’ 글을 목격해 경찰에 신고했다고 전했다.유튜브 채널 ‘카라큘라 미디어’ 캡처
그는 “월요일 오전 경찰서에 방문해 고소장과 증거 자료를 제출하고 피해 조사를 받을 계획”이라며 “도를 넘은 팬심이 과연 어디까지인지 그저 놀라울 따름”이라고 말했다.

카라큘라에 따르면 지난 24일 오후 11시 11분쯤 온라인 커뮤니티 ‘김호중 갤러리’에 ‘카라큘라 저 XX 내가 무조건 죽임’이라는 글이 올라왔다.

이는 카라큘라가 김호중의 학폭 의혹을 제기하자 분노한 팬이 작성한 것으로 보인다.

앞서 카라큘라는 김호중으로부터 학폭 피해를 당했다는 경북예고 출신 피해자 A씨와의 인터뷰를 공개한 바 있다. 김호중의 경북예고 1년 후배라는 A씨는 고교 시절 김호중에게 인사를 안 했다는 이유로 30분 이상 일방적인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김채현 기자
많이 본 뉴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