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20살 어린 러시아 아내 아침부터 때린 한국 남편

20살 어린 러시아 아내 아침부터 때린 한국 남편

김유민 기자
김유민 기자
입력 2020-08-20 11:18
업데이트 2020-10-13 10:27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다른 남자와 있어서” 부산 주점서 폭행

다른 남자와 함께 있다는 이유로 아내를 무차별 폭행한 한국인 남편이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 동부경찰서는 폭행죄 혐의로 A(41)씨를 조사하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16일 오전 7시 30분 부산 동구 초량동에 있는 한 주점에서 한국인 남편 A씨가 러시아 국적 아내 B(21)씨를 수차례 때렸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아내 B씨를 찾아 나섰다가 아내가 다른 남성과 함께 있는 모습을 보고 아내를 마구 때린 것으로 알려졌다. 남편의 폭행으로 B씨는 뇌진탕 등 중상을 입은 상태라고 경찰은 밝혔다.

병원으로 이송된 B씨는 현재 퇴원한 상태이며, 남편과 격리된 공간에서 머물며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A씨를 조사 중이며 추후 신병처리를 결정할 예정이다.

김유민 기자 planet@seoul.co.kr

많이 본 뉴스

의료공백 해법, 지금 선택은?
심각한 의료공백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의대 증원을 강행하는 정부와 정책 백지화를 요구하는 의료계가 ‘강대강’으로 맞서고 있습니다. 현 시점에서 가장 먼저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사회적 협의체를 만들어 대화를 시작한다
의대 정원 증원을 유예하고 대화한다
정부가 전공의 처벌 절차부터 중단한다
의료계가 사직을 유예하고 대화에 나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