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평택 와인바 확진자 13명 추가…손님 9명·가족 지인 4명

입력 : ㅣ 수정 : 2020-04-04 15:1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 평택시 오산공군기지 앞 와인바에서 이달 1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지금까지 13명의 추가 확진자가 나왔다.

4일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 와인바 주인 A씨는 지난 2월 23일부터 지난달 19일까지 미국에 다녀왔다가 31일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2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A씨와 접촉한 사람 중 현재까지 코로나19에 양성 반응이 나타난 확진자는 총 13명이다. 손님 등 와인바 관련 접촉 확진자가 9명이고, 가족이나 지인이 4명이다. 이들 중 미국 국적 남성과 삼성반도체 평택 사업장에 근무하는 협력업체 직원 등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