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사문서 위조 등 혐의로 윤석열 장모 기소

입력 : ㅣ 수정 : 2020-03-27 14:3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윤석열 검찰총장 지난달 20일 윤 총장이 광주고등·지방검찰청에 들어서는 모습. 2020.2.20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윤석열 검찰총장
지난달 20일 윤 총장이 광주고등·지방검찰청에 들어서는 모습. 2020.2.20 연합뉴스

의정부지검 형사1부(정효삼 부장검사)는 27일 사문서위조 등의 혐의로 윤석열 검찰총장의 장모 최모(74)씨를 불구속기소 했다.

최씨의 동업자 안모씨와 가담자 김모씨도 같은 혐의로 기소했다. 이들은 2013년 경기 성남시 도촌동 땅을 매입하는 과정에서 350억원대 통장 잔고증명서를 위조하고 행사한 혐의를 받고 있다.

곽혜진 기자 demia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