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벌레 잡으려고” 전기모기퇴치기에 살충제 ‘치익~’ 뿌렸다가 불

“벌레 잡으려고” 전기모기퇴치기에 살충제 ‘치익~’ 뿌렸다가 불

신진호 기자
신진호 기자
입력 2021-05-29 10:18
업데이트 2021-05-29 10:18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모기 스프레이(살충제)
모기 스프레이(살충제)
전기 모기 퇴치기에 살충제를 뿌렸다가 주택에 불이 났다.

29일 부산경찰청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시쯤 부산 부산진구의 한 주택에서 불이 났다.

불은 집안 내부 등을 태운 뒤 1시간여 만에 꺼졌다.

다행히 화재로 다친 사람은 없었다.

당시 현장에 있던 A씨는 “전기 모기 퇴치기에 벌레가 들어가 잡으려고 살충제를 분사하는 과정에서 불이 났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경찰은 인화성 물질인 살충제 때문에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많이 본 뉴스

의료공백 해법, 지금 선택은?
심각한 의료공백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의대 증원을 강행하는 정부와 정책 백지화를 요구하는 의료계가 ‘강대강’으로 맞서고 있습니다. 현 시점에서 가장 먼저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사회적 협의체를 만들어 대화를 시작한다
의대 정원 증원을 유예하고 대화한다
정부가 전공의 처벌 절차부터 중단한다
의료계가 사직을 유예하고 대화에 나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