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텍터스 둥지, 청년창업사관학교 기업 최종 선정

컨텍터스 둥지, 청년창업사관학교 기업 최종 선정

입력 2023-03-23 16:24
업데이트 2023-03-23 16:24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컨텍터스 둥지 제공
컨텍터스 둥지 제공
건물관리 전문기업 둥지를 운영하는 주식회사 컨텍터스가 지난 17일 2023년 서울 청년창업사관학교에 최종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청년창업사관학교는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에서 주관하며 매년 정부 지원 사업을 통해 스타트업을 육성하는 사업이다. 모집대상은 만 39세 이하인 청년으로 예비창업 또는 창업 후 3년 이내 창업기업 대표자다.

청년창업사관학교에 최종 선정된 컨텍터스는 기업가 정신, 디지털 트렌스포메이션 등의 교육을 받는다. 또한 사업화 신청과제를 수행하면서 최대 1억원의 자금을 지원받을 예정이다.

컨텍터스 송희국 대표는 “이 프로그램을 통해 보다 더 체계적인 시스템을 도입해 회사를 운영할 계획”이라며 “자사와 비슷한 규모의 회사를 운영하는 대표자들과 소통하면서 조직 발전 방향에 대한 아이디어를 얻어가는 유익한 시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둥지(컨텍터스)는 꼬마·중소형빌딩 전문 관리 기업으로 스마트 건물관리시스템을 통해 무인·중개·임대차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올해 상반기에는 최근 트렌드에 부응하는 기술인 플랫폼 2.0 출시를 앞두고 있다.

온라인뉴스팀
많이 본 뉴스
성심당 임대료 갈등, 당신의 생각은?
전국 3대 빵집 중 하나이자 대전 명물로 꼽히는 ‘성심당’의 임대료 논란이 뜨겁습니다. 성심당은 월 매출의 4%인 1억원의 월 임대료를 내왔는데, 코레일유통은 규정에 따라 월 매출의 17%인 4억 4000만원을 임대료로 책정할 수밖에 없다는 입장입니다. 성심당 측은 임대료 인상이 너무 과도하다는 입장을, 코레일유통은 전국 기차역 내 상업시설을 관리하는 공공기관으로 성심당에만 특혜를 줄 순 없다는 입장입니다. 임대료 갈등에 대한 당신의 의견은?
규정에 따라 임대료를 인상해야 한다
현재의 임대료 1억원을 유지해야 한다
협의를 통해 적정 임대료를 도출해야 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