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실시간실시간 속보

르리프, 브라렛ㆍ노와이어 둥 편안한 속옷 브랜드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2-02 13:39 브랜드뉴스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농약이나 화학 비료를 3년 이상 사용하지 않고 재배한 목화로 만든 유기농 원단을 활용하여 브라렛, 노와이어 속옷을 디자인하는 친환경 속옷 브랜드 ‘르리프’가 편안한 제품력으로 고객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고 2일 밝혔다.

국내 다양한 속옷 브랜드 중에서 면제품에 디테일한 디자인을 더해 차별화된 내추럴한 아름다움을 담아내며 몸의 움직임을 방해하지 않는 편안한 제품으로 속옷 업계에서 주목하고 있다.

유기농 원단은 국제 유기농 섬유 인증(GOTS 인증)을 받은 원단으로 소비자들의 건강과 환경을 위한 친환경 성분 사용 여부와 같은 피부 안정성을 까다롭게 검증받은 소재를 사용해 소비자의 신뢰를 얻고 있다.

속옷은 여성의 몸에 가장 오랜 시간 밀접하게 닿는 제품으로 르리프 제품은 봉제선으로 인한 피부 자극을 최소화하여 피부가 예민하거나, 피부에 닿는 촉감을 신경 쓴다면 가장 안전하고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내몸을 압박하고 조이는 와이어 브라 대신 자체적으로 개발하고 제작한 면모달 심리스, 브라렛, 노와이어브라, 어깨끈 없이도 착용 가능한 브라탑과 같은 편안한 착용감에 속옷의 본질적인 기능까지 만족시켜주는 다양한 제품을 출시하고 있다.

제품 색상은 원단 고유의 색상 인 아이보리(생지색상)을 시작으로 스킨, 블랙, 네이비와 같은 베이직하고 심플한 컬러들로 구성되어 미니멀한 감성을 자아내고 있다.
르리프는 ‘내 몸에 가장 건강한 옷’이라는 슬로건 아래 언더웨어 제품을 시작으로 다양한 라이프 웨어 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다. 또한 국내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다양한 친환경 소재와 리사이클 원단을 사용하여 지속 가능한 방식의 가치 지향적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 성장하는 것이 목표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