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주잔 던져 술집 주인 실명 위기…40대 구속

입력 : ㅣ 수정 : 2019-05-10 11:3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맥주잔 던져 술집 주인 실명위기 40대 구속

▲ 맥주잔 던져 술집 주인 실명위기 40대 구속

싸움을 말리던 술집 주인에게 맥주잔을 던져 실명 위기에 빠트린 40대가 구속됐다.

경남 마산동부경찰서는 10일 손님 A(46)씨를 중상해 혐의로 구속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달 4일 오전 3시 30분쯤 창원시 마산회원구 한 술집에서 혼자 술을 마시다 식당 주인 B(62·여)씨에게 맥주잔을 던졌다.

당시 A씨는 다른 손님과 말다툼을 벌이다 B씨가 자신의 편을 들지 않았다는 이유로 맥주잔을 얼굴을 향해 던진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에 따르면 맥주잔을 얼굴에 맞은 B씨는 왼쪽 눈 신경이 손상돼 실명 위기 상태라는 의사 소견을 받았다.

경찰 관계자는 “법원에서 도주 우려 등의 이유로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다”고 말했다.

강주리 기자 juri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