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김진태, 기업유치 ‘개시’…수도권 기업 3곳 협약

김진태, 기업유치 ‘개시’…수도권 기업 3곳 협약

김정호 기자
김정호 기자
입력 2022-08-09 13:25
업데이트 2022-08-09 13:28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마이셀·프레시원·리뉴시스템 2024년까지 원주공장 설립

이미지 확대
강원도청 전경. 강원도 제공
강원도청 전경. 강원도 제공
민선 8기 강원도가 수도권 기업 3곳과 투자협약을 맺으며 기업유치의 첫발을 뗀다.

도와 원주시, 한국산업단지공단 강원지역본부는 9일 오후 4시 30분 도청 제2청사 중회의실에서 ㈜마이셀, ㈜프레시원, ㈜리뉴시스템과 투자협약을 체결한다. 이번 협약에 따라 이들 기업은 오는 2024년 10월까지 원주 문막반계일반산업단지 내 2만4395㎡ 부지에 각각 공장을 설립한다. 투자 규모는 총 507억원이고, 고용 창출 인원은 260여명이다.

윤인재 도 글로벌투자통상국장은 “투자 금액, 고용 인원이 많아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들 기업이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경기 군포에 소재한 바이오 소재 연구개발 기업인 마이셀은 111억원을 투입해 원주 공장을 지은 뒤 동물 가죽과 육고기를 대체하는 비건 가죽, 비건 식품을 생산할 계획이다.

경기 광주에 위치한 육류도매 법인인 프레시원은 간편식 레토르트와 양념육, 건조 저장육 생산을 위해 181억원을 들여 원주 공장을 짓는다.

서울 상암동에 본사를 둔 방수자재 기업인 리뉴시스템은 2021년 IR52장영실상을 수상하고, 2013년 대한민국 10대 신기술에 선정되는 등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리뉴시스템이 215억원을 투입해 짓는 원주 공장에서는 친환경 플라스틱 소재 원료가 생산될 예정이다.

김진태 지사는 “이번 협약은 민선 8기가 강조하고 있는 기업유치의 포문을 여는 것”이라며 “민선 8기 출범 뒤 갖는 공식 1호 투자협약인데다 모두 수도권 소재 기업이어서 의미가 깊다”고 전했다.

김진태 강원도지사가 8일 오후 강원 춘천시 도청광장에서 열린 제28회 강원도민의날 기념식 및 제39대 강원도지사 취임식에서 선서하고 있다. 2022.7.8 연합뉴스
김진태 강원도지사가 8일 오후 강원 춘천시 도청광장에서 열린 제28회 강원도민의날 기념식 및 제39대 강원도지사 취임식에서 선서하고 있다. 2022.7.8 연합뉴스
춘천 김정호 기자

많이 본 뉴스

의료공백 해법, 지금 선택은?
심각한 의료공백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의대 증원을 강행하는 정부와 정책 백지화를 요구하는 의료계가 ‘강대강’으로 맞서고 있습니다. 현 시점에서 가장 먼저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사회적 협의체를 만들어 대화를 시작한다
의대 정원 증원을 유예하고 대화한다
정부가 전공의 처벌 절차부터 중단한다
의료계가 사직을 유예하고 대화에 나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