락앤락, 상큼한 색상·기능으로 주방에 봄 입히다

락앤락, 상큼한 색상·기능으로 주방에 봄 입히다

김태곤 기자
입력 2023-03-23 20:05
업데이트 2023-03-23 20:05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두 가지 캡을 갖춘 ‘메트로 투웨이 텀블러’ 설레어 봄 에디션. 락앤락 제공
두 가지 캡을 갖춘 ‘메트로 투웨이 텀블러’ 설레어 봄 에디션. 락앤락 제공
락앤락의 ‘설레어 봄’ 에디션이 주방 분위기를 화사하게 바꿔 줄 인테리어 아이템으로 주목받고 있다.

먼저 ‘메트로 투웨이 텀블러’ 설레어 봄 에디션은 몸통과 뚜껑 사이에 스테인리스 스틸을 적용했고, 화이트 색상의 스트랩으로 세련된 분위기를 더했다. 캡은 실내용과 휴대용의 두 가지 타입이 있다. 실내에서는 ‘드링크 캡’으로 마시고, 외출할 때는 화이트 스트랩이 달린 ‘투고 캡’을 장착하면 휴대가 간편하다. 475㎖의 넉넉한 용량으로 그란데 사이즈 음료도 담을 수 있고 입구가 넓어 세척이 편리하다.

‘탑클라스’ 설레어 봄 에디션은 반찬을 보관하는 용기로, 라이트그린 색상의 뚜껑이 내용물을 돋보이게 한다. 영하 20℃부터 400℃까지 견딜 수 있는 내열유리 소재로 몸체를 만들어 냉장∙냉동실은 물론 식기세척기와 에어프라이어, 오븐 등에서도 몸체 파손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다. 뚜껑은 냄새나 색이 잘 배지 않는 소재로 만들었다. 뚜껑은 5㎜ 깊이로 패어 있어 용기들을 안정적으로 쌓을 수 있다.

세련된 홈파티를 원한다면 ‘데꼬르 IH 쁘띠웍’ 설레어 봄 에디션을 추천한다. 요리가 담긴 쁘띠웍을 테이블에 바로 올리면 따로 꾸미지 않아도 홈파티가 완성된다. 인덕션, 가스레인지 등 모든 열원에서 조리할 수 있고, 눌어붙지 않는 논스틱 코팅을 적용했다.

김태곤 객원기자
많이 본 뉴스
성심당 임대료 갈등, 당신의 생각은?
전국 3대 빵집 중 하나이자 대전 명물로 꼽히는 ‘성심당’의 임대료 논란이 뜨겁습니다. 성심당은 월 매출의 4%인 1억원의 월 임대료를 내왔는데, 코레일유통은 규정에 따라 월 매출의 17%인 4억 4000만원을 임대료로 책정할 수밖에 없다는 입장입니다. 성심당 측은 임대료 인상이 너무 과도하다고 맞섰고, 코레일유통은 전국 기차역 내 상업시설을 관리하는 공공기관으로 성심당에만 특혜를 줄 순 없다는 입장입니다. 임대료 갈등에 대한 당신의 의견은?
규정에 따라 임대료를 인상해야 한다
현재의 임대료 1억원을 유지해야 한다
협의로 적정 임대료를 도출해야 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