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토스 ‘원앱전략’ 통했다…카뱅 제치고 뱅킹앱 사용자 수 1위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1-12 16:34 금융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간편결제·증권·은행 모은 토스
지난해 4월 카뱅 제치고 1위에
토스

▲ 토스

토스가 지난해 국내 뱅킹서비스 애플리케이션(앱) 사용자 수(MAU) 1위를 거머쥐었다.

12일 모바일 빅데이터 플랫폼 아이지에이웍스가 데이터 분석 솔루션 ‘모바일인덱스’를 통해 분석해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토스의 사용자 수는 1397만 4762명으로 집계됐다. 같은 기간 카카오뱅크의 사용자 수는 1317만 154명으로 2위를 차지했다.

하나의 앱에서 간편결제, 증권, 은행 업무를 모두 처리할 수 있도록 한 토스의 ‘원앱 전략’이 통했다는 분석이다. 그간 금융권에서는 여러 앱을 설치하도록 유도하는 ‘멀티앱’ 전략이 보편적이었다.

3위는 사용자 1036만 2569명을 모은 KB국민은행 스타뱅킹에 돌아갔다. 신한 쏠(948만 8829명)과 NH스마트뱅킹(884만 3456명)은 1000만 고지를 밟지 못한 채 4, 5위에 그쳤다.

지난해 3월까지는 카카오뱅크의 사용자 수가 토스를 앞섰지만, 같은 달 중순 토스가 토스증권을 출범하면서 상황이 달라졌다. 지난해 4월 토스의 사용자 수는 1241만 7108명을 기록해 카카오뱅크(1233만 7935명)를 제치고 뱅킹 서비스 앱 사용자 수 1위에 올랐다. 이후 토스는 토스뱅크 출범과 해외주식 거래 개시로 입지를 굳혔다.

해당 보고서는 아이지에이웍스가 지난해 일평균 4000만 대의 모바일 기기에서 나온 20억건의 데이터를 인공지능(AI) 알고리즘으로 분석해 만들어졌다.

황인주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