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내 집 잡아라”… 11월 올 최대 5만 가구 분양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11-02 06:46 부동산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76개 단지서… 수도권 2만여 가구 공급
하순엔 3기 신도시 4000가구 3차 청약

경기 과천시에서 이르면 다음달 제이드자이를 시작으로 내년 상반기까지 무순위 청약이 순차적으로 시작된다. 무순위 청약에 200가구가량이 나온다. 당첨되면 10억원 이상의 시세차익이 예상되는 로또급이어서 이를 청약하려는 이들이 과천시로 전입하며 월세가 동났다. 사진은 과천시에 늘어선 아파트 단지 전경. 서울신문 DB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경기 과천시에서 이르면 다음달 제이드자이를 시작으로 내년 상반기까지 무순위 청약이 순차적으로 시작된다. 무순위 청약에 200가구가량이 나온다. 당첨되면 10억원 이상의 시세차익이 예상되는 로또급이어서 이를 청약하려는 이들이 과천시로 전입하며 월세가 동났다. 사진은 과천시에 늘어선 아파트 단지 전경.
서울신문 DB

‘위드 코로나’ 기대감으로 이달 분양 물량이 쏟아져 나온다. 11월 전국에서 총 5만 4798가구(사전청약 4000가구 제외)가 분양된다. 경기도 과천 주암, 하남 교산 등 3차 사전청약도 예정돼 있다.

1일 부동산 플랫폼 직방이 분양 예정인 아파트를 분석한 결과 이달 전국 76개 단지에서 분양하는 5만 4798가구 가운데 4만 4947가구가 일반 분양에 나선다. 월간 분양 물량으로는 올해 최대 규모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총 분양 가구는 2만 5969가구(90%)가, 일반분양은 2만 1424가구(91%)가 늘었다.

지역별로는 수도권에 전체 물량 41%인 2만 2473가구가 공급된다. 서울에서는 4.6%에 불과한 5개 단지 2530가구가 분양된다. 경기에서는 17개 단지 1만 1674가구, 인천 7개 단지 8269가구가 공급된다. 지방에서는 3만 2325가구 분양 예정이며, 경남이 6969가구로 물량이 가장 많다.

서울의 주요 분양 단지를 보면 역촌1구역지역주택조합이 은평구 역촌동 230-4번지 일원에 위치한 센트레빌아스테리움시그니처를 분양한다. 중구 입정동 힐스테이트세운센터럴도 공급 물량 535가구 가운데 436가구(전용면적 39~59㎡)를 일반 분양한다.

이달 하순에는 총 4000가구 규모의 3기 신도시 3차 사전청약도 예정돼 있다. 앞서 1차 사전청약(4333가구)과 지난달 2차 사전청약(1만 105가구)을 통해 총 1만 4438가구를 공급했다.

함영진 직방 빅데이터랩실장은 “올해 분양을 목표로 한 단지들이 더 이상 연기할 수 없는 연말이 다가오면서 분양 계획이 크게 늘었다”면서 “이달 ‘위드 코로나’ 시행과 함께 분양 홍보 여건이 우호적으로 바뀌는 부분도 영향을 미쳤다”고 말했다.

이기철 선임기자 chuli@seoul.co.kr
2021-11-02 21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