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넬백 잠깐 내려놨는데 들고 가버려”…80대 할머니, 절도 혐의 입건

“샤넬백 잠깐 내려놨는데 들고 가버려”…80대 할머니, 절도 혐의 입건

신진호 기자
신진호 기자
입력 2021-10-01 17:51
업데이트 2021-10-01 17:51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할머니 “길바닥에 버려진 가방이라 생각했다”

서울 강남경찰서  연합뉴스
서울 강남경찰서
연합뉴스
서울 강남 한복판에서 한 시민이 잠시 내려놓은 고가의 명품백을 80대 노인이 들고 갔다가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1일 80대 여성 A씨를 절도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달 26일 오전 7시쯤 강남구의 한 거리에서 술에 취한 피해자 B(25)씨가 통화를 하면서 잠시 길바닥에 내려놓은 샤넬백을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주변 폐쇄회로(CC)TV 등을 통해 절도범의 동선을 추적, 주거지에 있던 A씨를 붙잡았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B씨의 샤넬백이 길바닥에 방치된 가방이라고 생각해 들고 갔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B씨의 가방 안에는 아이폰과 명품 지갑, 300만원 상당의 현금 등이 들어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조만간 A씨를 소환해 정확한 범행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많이 본 뉴스
종부세 완화, 당신의 생각은?
정치권을 중심으로 종합부동산세 완화와 관련한 논쟁이 뜨겁습니다. 1가구 1주택·실거주자에 대한 종부세를 폐지해야 한다는 의견도 있습니다. 종부세 완화에 대한 당신의 생각은?
완화해야 한다
완화할 필요가 없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