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출신 제시카 회사, 홍콩서 80억 빚 안 갚아 소송 당해

소녀시대 출신 제시카 회사, 홍콩서 80억 빚 안 갚아 소송 당해

강주리 기자
강주리 기자
입력 2021-09-28 19:14
업데이트 2021-09-28 23:45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블랑 앤 에클레어’ 피소

홍콩회사 조이킹 엔터프라인즈 소송제기
‘제시카 남친’ 타일러 권 상대 소장 제출
원금만 47억… 이자 포함시 80억 달해
타일러 권 “상환 연기했는데 억울, 곧 갚을 것”
이미지 확대
소녀시대 전 멤버 제시카가 23일 오후 서울 삼성동 한 복합몰에서 열린 뷰티 브랜드 오픈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10.23 뉴스1
소녀시대 전 멤버 제시카가 23일 오후 서울 삼성동 한 복합몰에서 열린 뷰티 브랜드 오픈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10.23
뉴스1
그룹 소녀시대 출신 제시카(32·정수연)가 세운 패션 회사 ‘블랑 앤 에클레어’가 홍콩에서 80억원 규모의 빚을 갚지 못해 소송에 휘말렸다.

27일 홍콩 ‘더 스탠다드’ 등 현지 매체들은 제시카가 설립한 패션 회사인 블랑 앤 에클레어(Blanc & Eclare)가 투자자에게 빌린 한화로 약 80억원 규모의 채무를 갚지 않아 홍콩 회사 조이킹 엔터프라이즈가 소송을 제기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조이 킹 엔터프라이즈는 블랑 앤 에클레어를 운영하고 있는 타일러 권(41) 코리델엔터테인먼트 대표를 상대로 소장을 제출했다.

블랑 앤 에클레어를 운영하는 블랑 그룹은 2016년 10월과 2017년 5월 스펙트라 SPC에 각각 약 35억원, 약 11억원을 빌렸다. 이후 지난 8월 조이킹 엔터프라이즈와 스펙트라 SPC가 대출 양도계약을 체결했다.

그러나 블랑 앤 에클레어는 대출 만기일인 지난 10일까지 원금 400만 달러(약 47억원)와 이자를 포함해 총 680만 달러(약 80억원)를 상환하지 못했다.

그러자 조이킹 엔터프라이즈 측이 블랑 앤 에클레어의 타일러 권 대표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한 것이다.

블랑 앤 에클레어는 제시카가 2014년 소녀시대를 탈퇴한 뒤 설립한 회사다. 2013년부터 제시카가 교제하고 있는 남자친구인 한국계 미국인 사업가 타일러 권이 대표를 맡아 운영하고 있다.

타일러 권은 미국 미시간대를 졸업한 뒤 미국과 홍콩 등지에서 사업을 하고 있고 현재 제시카와 그룹 플레이백이 소속된 국내 연예기획사 코리델엔터테인먼트 대표로 활동하고 있다.

타일러 권은 이날 조선닷컴 등 일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성실히 빚을 갚아오다 지난해 코로나로 상황이 어려워져 스펙트라와 대출 만기일을 9월 10일에서 올해 말로 연장하기로 합의하고, 계약서에도 남겼는데 고소를 당했다며 “황당하고 억울하다”고 밝혔다.

타일러 권은 “스펙트라와 계약한 이자는 연 8%인데 갑자기 이자가 280만 달러(약 33억원)까지 불어나 처음에 680만 달러를 제안했을 때 ‘장난하냐’고 따졌지만 말이 안 통하더라”라면서 “이번 보도로 제시카의 명예가 흠집난 것 같아 안타깝다. 회사 경영을 한 것도 나고, 돈을 빌린 것도 나다. 조만간 빌린 돈 모두 갚아 문제를 해결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미지 확대
제시카, 홍콩 amfAR 자선행사 참석
제시카, 홍콩 amfAR 자선행사 참석 가수 제시카 정이 26일(현지시간) 홍콩에서 열린 미국에이즈연구재단(amfAR:American Foundation for AIDS Research) 기금 모금 갈라에 참석, 포즈를 취하고 있다. 홍콩 AP 연합뉴스
강주리 기자 jurik@seoul.co.kr
많이 본 뉴스
종부세 완화, 당신의 생각은?
정치권을 중심으로 종합부동산세 완화와 관련한 논쟁이 뜨겁습니다. 1가구 1주택·실거주자에 대한 종부세를 폐지해야 한다는 의견도 있습니다. 종부세 완화에 대한 당신의 생각은?
완화해야 한다
완화할 필요가 없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