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대병원, 다빈치 SP 이용한 신우 성형수술 성공

입력 : ㅣ 수정 : 2020-04-10 14:3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울산대교병원 로롯수술센터는 다빈치 SP를 이용한 신우 성형술에 성공했다고 10일 밝혔다. 신우 성형술은 신장에서 소변이 내려가는 길이 좁아져 부풀어 오른 것을 잘라 제거한 뒤 요관을 성형해 다시 이어주는 수술이다.

울산대병원 박성찬 교수는 이번에 다빈치 SP로 13살 A양 수술에 성공했다. 다빈치 SP 로봇 수술기를 이용한 소아·청소년기 비뇨 수술은 전 세계적으로 손에 꼽을 정도로 드물고, 국내에서도 서울권 외 지역에선 이번이 최초라고 병원 측은 밝혔다.

박 교수는 배꼽 통로를 통해 출혈 없이 100분 정도 만에 수술했다.

A양은 통증이 거의 없고 회복이 빨라 수술 후 나흘 만에 퇴원했다고 병원 측은 설명했다. 병원 관계자는 “기존 로봇 수술이나 복강경 수술은 구멍 3∼4개를 이용해야 하지만, 다빈치 SP 수술은 배꼽에 흉터 1개를 남기고 자국도 거의 없다”고 밝혔다.

울산 박정훈 기자 jhp@seoul.co.kr
다빈치 SP.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다빈치 SP.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