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4억뷰 뮤비 8편…‘세이브 미’도 돌파

입력 : ㅣ 수정 : 2019-06-20 10:5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방탄소년단.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 방탄소년단.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의 ‘세이브 미’(Save ME) 뮤직비디오가 유튜브 4억뷰를 돌파했다.

20일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2016년 5월 발매된 방탄소년단 스페셜 앨범 ‘화양연화 영 포에버’(Young Forever)‘ 수록곡 ’세이브 미‘ 뮤직비디오는 이날 오전 9시 42분께 유튜브 조회수 4억건을 넘겼다.

이로써 방탄소년단은 7억뷰를 돌파한 ’DNA‘를 비롯해 5억뷰를 넘긴 ’불타오르네‘와 ’페이크 러브‘(FAKE LOVE), ’마이크 드롭‘(MIC Drop) 리믹스, 4억뷰를 넘긴 ’쩔어‘와 ’피 땀 눈물‘, ’아이돌‘(IDOL)에 이어 통산 8번째 4억뷰 뮤직비디오를 보유하게 됐다.

이는 한국 가수 최다 4억뷰 뮤직비디오 보유 기록으로 방탄소년단이 지난 3월 ’아이돌‘로 세운 기록을 자체 경신했다.

’세이브 미‘는 남루한 현실 속에서 서성대는 청춘의 심정을 대변한 가사로 공감을 얻으며 꾸준히 사랑받았다.

뮤직비디오에는 낮게 깔린 구름을 배경으로 바람을 맞으며 노래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담겼다. 원테이크 기법으로 촬영해 멤버들의 퍼포먼스를 잘 살렸다.

방탄소년단은 이밖에도 ’낫 투데이‘(Not Today)와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 등 3억뷰 뮤직비디오가 2편, 2억뷰가 2편, 1억뷰가 8편 더 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