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양주 제친 와인… 주류수입액 사상 첫 1위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15-08-06 02:18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와인이 수입 주류 부동의 1위 양주를 제치고 처음으로 최대 수입 주류 자리에 올랐다.

5일 한국무역협회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와인 수입액은 9443만 달러로 양주(위스키, 브랜디) 수입액 9173만 달러를 넘어섰다. 와인의 반기 수입액이 양주보다 많아진 것은 사상 처음이다. 와인은 상반기 주류 수입액 3억 7984만 달러 가운데 가장 많은 24.9%를 차지했다. 한때 국내 주류 수입액의 3분의2를 차지했던 양주의 비중은 24.1%였다.

와인 수입액은 6년 연속 증가세로 올해 상반기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5% 늘었다. 반면 위스키는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위스키 수입액은 올해 상반기 8983만 달러를 기록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2% 줄었다.

맥주의 수입도 크게 늘었다. 맥주의 올해 상반기 수입액은 6021만 달러어치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8.6% 증가했다.

김진아 기자 jin@seoul.co.kr
2015-08-06 19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곽태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