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장애인 고용, 다양성 실현의 첫걸음

[기고] 장애인 고용, 다양성 실현의 첫걸음

입력 2024-04-23 03:34
업데이트 2024-04-23 03:34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글로벌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기업 넷플릭스는 콘텐츠 내 투영된 다양성을 평가하고 이를 증진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다양성·포용 보고서를 발간한다. 이 보고서는 젠더, 인종, 민족성, 장애 등 여러 항목의 다양성 지표를 활용해 넷플릭스 영화와 시리즈의 출연진 및 제작진을 면밀히 분석한다. 넷플릭스의 이러한 노력은 다양성이 결국은 빠르게 변화하는 사회 환경에서 생존하기 위한 필수적인 전략임을 인식하고 신속하게 대처한 결과의 산물이다.

한 사회가 얼마나 ‘다름’에 열려 있는지를 여실히 보여 주는 ‘다양성’은 그 사회의 성숙도를 가늠하는 기준으로 작용한다. 최근 많은 국가와 기업에서 이러한 다양성에 주목하고 있는 이유는 다름을 인정하는 문화, 시스템이 사회를 한층 성숙시킨다는 것을 깨달았기 때문이다.

최근 인사 관련 학회에서는 다양성 경영을 주제로 ‘다양성의 긍정적 효과’에 초점을 둔 연구가 한창이다. 이는 다양한 능력과 배경을 갖춘 조직 내 구성원들을 적극 활용해 핵심인재로 양성하는 인사원칙에 기반한다. 이러한 흐름에 맞춰 장애인 고용도 다양성의 관점으로 접근해야 할 때다.

장애인 고용을 다양성의 관점으로 접근한 한 기업이 있다. 전체 근로자의 절반 이상이 장애인 근로자인 이 업체는 스팀세차, 카페 바리스타, 사무업무 등 다양한 직무를 적극적으로 발굴했고 그 결과 법인 설립 당시에 비해 장애인 고용인원을 9배나 확대했다. 장애인 고용의 양적 확대에만 그치지 않고 장애인 개개인의 능력에 초점을 맞춰 업무능력이 우수한 장애인 근로자를 조직 내 리더로 양성했다.

이러한 회사의 방침은 장애인 근로자가 핵심인재라는 것을 강조하며 누구든지 업무 능력에 따라 리더로 성장할 수 있음을 시사한다. 지속적으로 장애인을 고용했을 뿐만 아니라 다양한 능력과 배경을 갖춘 조금 다른 근로자를 열린 자세로 받아들이고 한데 어우러져 일한 결과 흑자 경영으로 전환해 지속가능한 기업으로의 기반을 다질 수 있었다.

4월은 장애인의 고용 촉진 및 직업재활에 관한 사업주와 국민의 이해를 높이기 위해 법으로 정한 장애인고용촉진 강조기간이다. 특히 24일에는 장애인 고용을 적극적으로 수행한 우수기업들과 장애인 모범노동자, 업무 유공자를 포상하고 축하하는 ‘2024 장애인고용촉진대회’가 열린다.

이번 대회에서는 다양성 실천 차원에서 장애인 고용에 접근해 경쟁력을 확보하고 우리 사회의 내적 성장을 견인하는 ‘다양성의 긍정적 효과’를 얻은 많은 기업들을 만나 볼 수 있을 것이다. 장애인고용촉진대회를 계기로 급변하는 경영 환경 속에서 장애인을 고용한 기업이 다양성 실천을 위한 정도(正道)를 힘차게 걷길 바란다. 또 장애인 고용이라는 작은 변화가 일으킬 거대한 사회변화에 동참할 주역들이 많아지기를 바란다.

조향현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

이미지 확대
조향현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
조향현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
2024-04-23 25면
많이 본 뉴스
최저임금 차등 적용, 당신의 생각은?
내년도 최저임금 결정을 위한 심의가 5월 21일 시작된 가운데 경영계와 노동계의 공방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올해 최대 화두는 ‘업종별 최저임금 차등 적용’입니다. 경영계는 일부 업종 최저임금 차등 적용을 요구한 반면, 노동계는 차별을 조장하는 행위라며 반대하고 있습니다. 당신의 생각은?
찬성
반대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