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조국 장관 전격 사퇴…“불쏘시개 역할은 여기까지”

입력 : ㅣ 수정 : 2019-10-14 14:0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조국 ‘전격 사퇴’ 14일 경기도 과천서 법무부에서 열린 조국법무부장관의 검찰개혁 기자회견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19.10.14  박지환 기자 popocar@seoul.co.kr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조국 ‘전격 사퇴’
14일 경기도 과천서 법무부에서 열린 조국법무부장관의 검찰개혁 기자회견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19.10.14
박지환 기자 popocar@seoul.co.kr

조국 법무부 장관이 14일 전격 사퇴했다. 지난 8일 장관에 취임한 지 약 한 달 만이다.

조 장관은 “검찰개혁을 위한 ‘불쏘시개’ 역할은 여기까지 입니다‘라는 사퇴의 변을 이날 오후 2시 발표했다.

조 장관은 ”오늘 법무부 장관직을 내려 놓는다“며 ”가족 수사로 인해 국민들께 참으로 송구했지만 장관으로서 단 며칠을 일하더라도 검찰개혁을 위해 마지막 저의 소임은 다하고 사라지겠다는 각오로 하루하루를 감당했다. 그러나 이제 제 역할은 여기까지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오달란 기자 dalla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