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수종, 학부모 교육 강의료 전액 기부

입력 : ㅣ 수정 : 2019-08-19 00:5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최수종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배우 최수종
연합뉴스

전남교육 명예대사로 활동 중인 탤런트 최수종씨가 학부모 교육 강사로 받은 강의료를 전액 기부했다.

최씨는 지난 1일 순천만국가정원에서 열린 ‘2019 찾아가는 학부모 인성교육’에 출강해 ‘엄마 아빠는 하나뿐인 내편’이라는 주제로 토크콘서트 방식의 강의를 펼쳤다.

최씨는 이때 받은 강의료 100여만원 전부를 “학생들을 위해 써 달라”며 전남교육청 산하 재단법인 전남미래교육재단에 기탁했다. 그는 자신의 이름이 아닌 전남도교육청 명의로 강의료를 기탁한 것으로 18일 알려졌다.

최씨는 2011년부터 전남영상위원회 위원장을 맡으면서 ‘최수종과 함께하는 전남 연기캠프’를 통해 학생들의 연기와 영상 제작 지도 재능기부 등을 해 오고 있다. 이 같은 공로로 2016년부터 전남교육 명예대사로 위촉됐다.

무안 최종필 기자 choijp@seoul.co.kr

2019-08-19 2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