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사관 구해령’ 차은우, 조선 패셔니스타 자태

입력 : ㅣ 수정 : 2019-07-17 20:4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판타지오 제공

▲ 판타지오 제공

MBC 새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의 차은우가 조선 최고의 패셔니스트 자태를 뽐냈다.

차은우는 17일 공개된 포스터 비하인드 컷에서 보라색과 하늘색 비단 한복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드라마 속 도원대군 이림으로 완벽 변신했다.

차은우는 카메라와 눈을 맞추며 입가에 미소를 띠는가 하면 촬영 중 진지하게 캐릭터에 몰입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하면서 예비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했다.

‘신입사관 구해령’은 ‘조선시대 사관 중 여성이 있었다면’이란 상상을 극으로 풀어낸 퓨전 사극이다. 차은우는 궁궐 안에서는 모태솔로 왕자 이림, 궁궐 밖에서는 인기절정의 연애소설가 매화로 비밀스러운 이중생활을 하는 인물을 연기한다. 구해령(신세경 분)을 만나 사랑의 감정과 궁 밖 진짜 세상을 알게 되는 인물이다.

지난해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JTBC)에서 도경석을 연기한 차은우가 ‘신입사관 구해령’에서 보여줄 연기 변신에 관심이 쏠린다.

한편 로맨스 실록 ‘신입사관 구해령’은 17일 밤 8시 55분 첫 방송된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