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민한나, 핑크빛 속옷으로 드러난 뽀얀속살

입력 : ㅣ 수정 : 2019-07-16 16:2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격투기단체 더블지FC 링걸, 모터스포츠팀 CJ 로지스틱스 레이싱팀 모델, 2019 한국희망나눔협회 공식홍보대사 등 다양한 활동을 벌이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인기모델 민한나가 최근 자신의 SNS에 뽀얀 속살이 드러나는 자태를 뽐내며 매력을 과시했다. 민한나는 옅은 핑크빛의 상의만 걸친 채 다양한 포즈로 남성팬들을 심쿵케 했다.

여러 활동에 힘입어 ‘2019 한국패션디자이너협회 최우수 모델상’을 수상하며 패션모델로서 입지를 다지고 있는 민한나는 17만 명의 팔로워를 거느린 파워 인플루언서. 자신의 활동 영역은 물론 먹방, 여행 등 다채로운 사진으로 눈를 장식하며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민한나의 매력 포인트는 글래머러스함과 청순함이 공존하는 것. 174cm의 늘씬한 키와 가녀린라인의 소유자인 민한나는 75E컵의 글래머러스함도 지녀 ‘마네킹 모델’로 불리며 사랑을 받고 있다.

청순 베이글녀의 전형인 민한나는 두 마리의 반려견을 키우는 것이 가장 즐거운 일인 마음씨고운 모델. 7살 ‘라떼’와 13살 ‘장군’ 등 두 마리의 반려견을 키우고 있다. 공대출신으로 재학시절 ‘공대여신’으로 불렸던 민한나는 사회복지사인 어머니의 영향으로 틈틈이 봉사활동도 실천하고 있다.

스포츠서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