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 관광대학원, 후기 석사학위 과정 신입생 모집

입력 : ㅣ 수정 : 2018-07-02 14:5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세종대학교 관광대학원이 오는 9월 개강하는 ‘2018년 후기 관광대학원 석사학위 과정’ 신입생을 모집한다고 2일 밝혔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세종대학교 관광대학원이 오는 9월 개강하는 ‘2018년 후기 관광대학원 석사학위 과정’ 신입생을 모집한다고 2일 밝혔다.

세종대학교 관광대학원이 오는 9월 개강하는 ‘2018년 후기 관광대학원 석사학위 과정’ 신입생을 모집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신입생 모집 학과는 ‘관광경영’과 ‘호텔·외식경영’이며 전공은 환대·관광의 산업적 특수성에 맞게 컨벤션·이벤트경영, 여행·항공경영, 골프·리조트경영, 식생활문화산업, 호텔경영, 외식경영 등 6개로 편제돼 있다.

학업을 마치면 관련 전공 명의의 석사학위를 받는다. 주중 야간 수업(오후 4시 30분~10시 15분)을 하기 때문에 직장인들이 대학원 진학을 통해 석사학위를 취득하기에 좋은 조건이다.

원서접수 3차 모집은 오는 7월 16일부터 25일까지며 자세한 내용은 세종대 관광대학원 교학과로 문의 또는 홈페이지에서 확인하면 된다.

지난 1997년 국내 최초로 호텔·관광분야의 대학원 과정을 개설한 세종대 관광대학원은 호텔 관광 외식 관련업계 종사자들이 특수대학원을 선택할 때 가장 선호하는 대학이다. 이 분야에서 지속적인 연구 성과가 쌓여 있고, 동일계열에서 가장 많은 교수를 배출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전문적인 관광경영인을 많이 배출한 덕분에 관광업계 중견 임원들 중에는 세종대 출신이 많다. 동문들도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면서 관광산업 경쟁력 강화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특수대학원 중에서도 인기 있는 세종대 관광대학원의 경우 재학생은 300여 명으로 학부 졸업 후 대학원에 진학한 이들도 있지만, 직장에 다니다가 전문성을 살려 공부하면서 자신의 뜻을 이뤄나가는 사람들 또한 많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세종대 관광대학원 이희찬 원장은 “일반대학원과 달리 관광대학원과 같은 특수대학원은 현업 종사자들에게 매력적”이라며 “현장에서 응용 가능한 실무적인 아이디어를 고안하는 걸 중요하게 여기기 때문에 대학원에서 익힌 전문 지식을 살려 자신이 속한 분야에서 전문가로 활동하는데 장점이 많다”고 밝혔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