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고]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 총회장 지낸 김형태 목사 별세

입력 : ㅣ 수정 : 2016-06-27 22:5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예장통합) 제72회 총회장을 지낸 김형태 목사가 27일 오전 별세했다. 87세.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 총회장 지낸 김형태 목사 별세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 총회장 지낸 김형태 목사 별세

1929년 경북 포항 출생인 김 목사는 1952년 장로회신학대를 졸업하고 1954년 경서노회에서 목사 안수를 받았으며 미국 샌프란시스코신학교와 피츠버그대에서 석·박사 학위를 받았다.

대구장로회신학교(현 영남신학대) 교수, 연세대 교목 겸 신과대학 조교수, 연동교회 위임목사 등을 거쳐 1987년 예장통합 제72회 총회장을 지냈다. 김 목사는 분단과 독재의 현실에 맞서 평화와 통일의 신학을 펼쳤다.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부회장, 숭실대 이사, 세계교회협의회 중앙위원, 정신학원 이사 등을 역임하고 1982년엔 국민훈장 석류장(사회분야)을 받았다.

빈소는 서울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 특1호실. 장례예식은 30일 오전 9시 서울 종로구 연동교회에서 열린다. 유족으로는 방순영 여사, 딸 혜정·혜선,아들 홍규·중규 씨 등 2녀 2남이 있다. (02)2227-7500.

김성호 선임기자 kimus@seoul.co.kr
2016-06-28 2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