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00t급 강철교량 호남고속철에 설치

입력 : ㅣ 수정 : 2012-04-17 00:2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SK건설 3개월 초대형 공사
SK건설이 호남고속철도의 충북 청원군 오송고가 건설구간에 경부고속철도 운행선을 횡단하는 1600t급 강철교량을 설치했다고 16일 밝혔다. 1350t급 대형 크레인이 동원돼 800t짜리 대형 블록을 짜맞춘 시공에는 모두 3개월의 시간이 걸렸다.
SK건설이 지난 14일 호남고속철도 오송고가 건설구간에서 경부고속철도 운행선을 횡단하는 총중량 1600t의 초대형 강철교량을 설치하고 있다. SK건설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SK건설이 지난 14일 호남고속철도 오송고가 건설구간에서 경부고속철도 운행선을 횡단하는 총중량 1600t의 초대형 강철교량을 설치하고 있다.
SK건설 제공



이번 강철교량은 2017년 개통 예정인 호남고속철도로 구간 가운데 유일하게 경부고속철도와 입체적으로 맞물리는 구간이다. SK건설은 가상현실 시뮬레이션 기법을 사전에 실행해 안전성과 정확성을 높였다고 설명했다.

김흥국 SK건설 호남고속철 1-1공구 소장은 “미리 만들어진 길이 80m, 중량 800t짜리 대형 블록을 지난 12일부터 3일간 KTX가 운행하지 않는 새벽 시간을 틈타 설치했다.”면서 “오송고가 강철교량 시공은 꼬박 3개월이 걸린 초대형, 최첨단 공사”라고 말했다.

오상도기자 sdoh@seoul.co.kr

2012-04-17 2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생명공학캠프 배너
    2018러시아월드컵
    커버댄스페스티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