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본좌’ 허경영 23일 출소 “토크쇼 구상 중”

입력 : ㅣ 수정 :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허본좌’ 허경영(59)씨가 1년 6개월 만에 다시 모습을 드러낸다.

허경영 민주공화당 총재 서울신문 포토라이브러리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허경영 민주공화당 총재
서울신문 포토라이브러리



허경영 민주공화당 총재 비서실장인 박병기씨는 22일 “허 총재가 23일 오전 출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허씨는 지난 17대 대통령 선거과정에서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구속,징역 1년 6개월 형을 받고 수감 중이었다.

 박 비서실장은 기자와 통화에서 “영영 안 올 줄 알았던 이 날이 왔다.”면서 “현재로서는 허 총재의 정치적인 활동이 예정된 것은 없고,집필 중인 책 ‘동방의 등불’을 통해 이 시대의 아픔에 대한 해결 방안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이와 함께 “’허경영 쇼’(가칭)라는 이름의 토크쇼를 구상 중이며 케이블 방송국과 협의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이어 “재판 과정에서 확실한 증인이 나왔는데도 이를 법원이 인정하지 않는 등 억울한 부분이 있어 재심 청구도 고려하는 중”이라고 말했다.

 허씨는 지난 대선 때 한나라당 박근혜 전 대표와 혼담설,美 부시 전 대통령 취임 초청설을 퍼뜨린 혐의(명예훼손 및 공직선거법 위반) 등으로 지난해 1월 23일 구속됐었다.이후 징역 1년 6개월 형이 확정돼 경기도 모 구치소에서 수감 생활을 했다.

 인터넷서울신문 최영훈기자 taiji@seoul.co.kr

 [다른 기사 보러가기]

’허본좌’ 허경영 옥중인터뷰 “서민빚 750조원 무이자로”

☞[미디어법 통과] 방송법 재투표 무효논란

☞태안 청포대 해수욕장 ‘맨발 마라톤대회’를 아시나요

☞존엄사할머니 생존 한달…가족들 표정은

☞맨유 두번째 방한 ‘5분만에 휭~’

☞접시닦이가 세계최대 도시 블로그 만들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