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불대책 6월까지 마련/고성 이재민 지원책 강구/김 대통령 지시

입력 : ㅣ 수정 : 1970-01-01 09:0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영삼 대통령은 26일 강원도 고성지역의 산불을 비롯한 최근의 잇단 대형 산불발생과 관련,산불예방을 위한 종합대책을 오는 6월까지 강구토록 하라고 내각에 지시했다.〈관련기사 23면〉

김대통령은 이날 상오 수석비서관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산림청이 조속한 시일내에 시안을 마련한뒤 이를 토대로 총리실에서 관계부처간 조정심의를 거쳐 오는 6월까지 산불방지 종합대책을 확정토록 하라』고 지시했다고 윤여준 대변인이 전했다.

김대통령은 또 『고성산불 피해복구 및 이재민에 대한 지원방안을 조속히 마련해 이를 차질없이 추진토록 하라』고 당부했다.

한편 구본영 경제수석은 이날 회의에서 『최근 쌀값이 가파르게 오르고 세계곡물시장의 밀과 옥수수가격이 상승해 물가상승 부담으로 작용할 가능성이 없지 않다』면서 『물가안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보고했다.
1996-04-27 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