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벌써 초여름’ 때 이른 더위

[포토] ‘벌써 초여름’ 때 이른 더위

신성은 기자
입력 2024-04-13 13:25
업데이트 2024-04-13 13:25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토요일인 13일에는 서울 낮 기온이 27도까지 올라가는 등 초여름 날씨를 보이겠다. 또 전국 곳곳엔 대기가 건조해 산불에 주의해야 한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낮 기온이 최고 28도까지 오를 것으로 예보했다.

이날 아침 최저 기온은 8~15도로 전날보다 2~5도 높겠으며, 평년보다 2~7도 높겠다. 낮 최고 기온은 20~28도로 예상된다. 낮과 밤 기온차는 15~20도로 크겠다.

또 전국 대부분 지역에 대기가 건조하겠다. 특히 건조특보가 발효된 서울과 일부 경기동부, 강원내륙·산지, 충북은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다. 여기에 바람도 약간 강하게 불면서 산불에 주의해야 한다.

아울러 오전 10시까지 인천·경기서부와 충남서해안, 전라권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200m 미만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대기질이 대체로 ‘보통’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사진은 이날 제주시 조천읍 함덕해수욕장에서 나들이객과 관광객들이 바다 정취를 즐기고 있는 모습.
온라인뉴스팀
많이 본 뉴스
성심당 임대료 갈등, 당신의 생각은?
전국 3대 빵집 중 하나이자 대전 명물로 꼽히는 ‘성심당’의 임대료 논란이 뜨겁습니다. 성심당은 월 매출의 4%인 1억원의 월 임대료를 내왔는데, 코레일유통은 규정에 따라 월 매출의 17%인 4억 4000만원을 임대료로 책정할 수밖에 없다는 입장입니다. 성심당 측은 임대료 인상이 너무 과도하다고 맞섰고, 코레일유통은 전국 기차역 내 상업시설을 관리하는 공공기관으로 성심당에만 특혜를 줄 순 없다는 입장입니다. 임대료 갈등에 대한 당신의 의견은?
규정에 따라 임대료를 인상해야 한다
현재의 임대료 1억원을 유지해야 한다
협의로 적정 임대료를 도출해야 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