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강철원 사육사, 푸바오 떠나는 전날 모친상…“예정대로 중국 간다”

강철원 사육사, 푸바오 떠나는 전날 모친상…“예정대로 중국 간다”

윤예림 기자
입력 2024-04-02 23:21
업데이트 2024-04-02 23:21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푸바오에게 꽃 선물하는 강철원 사육사
푸바오에게 꽃 선물하는 강철원 사육사 푸바오가 일반 관람객들을 만나는 마지막 날인 3일 오전 용인 에버랜드 판다월드 실내 방사장에서 강철원 사육사가 푸바오에게 당근과 유채꽃을 선물하고 있다. 2024.3.3 사진공동취재단
‘판다 할아버지’로 불리는 에버랜드 강철원 사육사가 푸바오가 중국으로 떠나는 하루 전날 모친상을 당했다. 강 사육사는 예정대로 푸바오와 동행하기로 했다.

강 사육사는 푸바오와의 이별을 하루 앞둔 2일 오전 비보를 접했다. 어머니 빈소는 전북에 있는 한 장례식장으로 알려졌으나, 강 사육사는 빈소를 공개하지 말 것을 에버랜드 측에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애초 푸바오의 중국 길에 동행해 적응을 도운 후 귀국하기로 한 강 사육사는 갑작스러운 모친상에도 예정대로 일정을 소화하기로 결정했다. 강 사육사는 중국 판다보전연구센터의 전문가와 함께 전세기에 탑승해 푸바오 이동을 도운 뒤 귀국할 예정이다.

에버랜드 관계자는 “푸바오와 이별을 하루 앞두고 전해진 갑작스러운 소식에 강 사육사도 상심이 매우 큰 상태”라며 “강 사육사에게 모친의 장례를 치르라고 권고했으나 강 사육사가 ‘돌아가신 어머님께서도 푸바오를 잘 보내주길 원하실 것’이라는 가족의 격려를 듣고 계획대로 일정을 진행하기로 결정한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이미지 확대
국내 최초의 아기 판다 ‘푸바오’가 첫돌을 맞이한 지난 2021년 7월 20일 오전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에버랜드 판다월드에서 푸바오가 강철원 사육사에게 매달리고 있다. 2021.7.20 뉴스1
국내 최초의 아기 판다 ‘푸바오’가 첫돌을 맞이한 지난 2021년 7월 20일 오전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에버랜드 판다월드에서 푸바오가 강철원 사육사에게 매달리고 있다. 2021.7.20 뉴스1
강 사육사는 2020년 7월 20일 푸바오 탄생 때부터 지금까지 가장 가까이에서 푸바오를 돌봐왔다. 최근에는 푸바오의 탄생과 성장, 그리고 푸바오와 그의 가족을 돌보는 자신의 이야기를 그린 책 ‘나는 행복한 푸바오 할부지입니다’를 출간하기도 했다.

출간과 함께 베스트셀러 1위를 차지한 이 책에서 강 사육사는 “푸바오는 어디에서든 아이바오와 러바오처럼 자신만의 판생(판다의 생)을 눈부시게 살아 내리라 믿는다. 잠시 헤어지지만, 푸바오도 나도 눈물을 보이진 않을 것이다”라고 언급해 감동을 자아냈다.
이미지 확대
국내에서 태어난 최초의 ‘아기판다’인 푸바오가 지난 2021년 7월 20일 경기 용인 에버랜드에서 비대면으로 진행된 ‘랜선 돌잔치’ 도중 돌잡이로 마련된 ‘워토우’(판다가 먹는 빵)를 집어든 모습. 에버랜드 측은 돌잡이를 위해 건강을 상징하는 당근, 장수를 의미하는 대나무, 인기를 상징하는 사과, 행복의 의미가 있는 워토우를 준비했다. 삼성물산 제공
국내에서 태어난 최초의 ‘아기판다’인 푸바오가 지난 2021년 7월 20일 경기 용인 에버랜드에서 비대면으로 진행된 ‘랜선 돌잔치’ 도중 돌잡이로 마련된 ‘워토우’(판다가 먹는 빵)를 집어든 모습. 에버랜드 측은 돌잡이를 위해 건강을 상징하는 당근, 장수를 의미하는 대나무, 인기를 상징하는 사과, 행복의 의미가 있는 워토우를 준비했다. 삼성물산 제공
한편 에버랜드는 3일 오전 10시 40분부터 20분간 판다월드~장미원 구간에서 푸바오 배웅 행사를 할 예정이다.

윤예림 기자

많이 본 뉴스

의료공백 해법, 지금 선택은?
심각한 의료공백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의대 증원을 강행하는 정부와 정책 백지화를 요구하는 의료계가 ‘강대강’으로 맞서고 있습니다. 현 시점에서 가장 먼저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사회적 협의체를 만들어 대화를 시작한다
의대 정원 증원을 유예하고 대화한다
정부가 전공의 처벌 절차부터 중단한다
의료계가 사직을 유예하고 대화에 나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