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콘서트 진행요원도 빛났다…어르신 업고 안내

임영웅 콘서트 진행요원도 빛났다…어르신 업고 안내

신진호 기자
신진호 기자
입력 2024-05-26 11:10
업데이트 2024-05-26 11:10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25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 열린 임영웅 단독콘서트 ‘아임 히어로 - 더 스타디움’(IM HERO - THE STADIUM) 시작 전 한 진행요원이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을 업고 자리로 안내하고 있다. 2024.5.26.  엑스(X) 캡처
25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 열린 임영웅 단독콘서트 ‘아임 히어로 - 더 스타디움’(IM HERO - THE STADIUM) 시작 전 한 진행요원이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을 업고 자리로 안내하고 있다. 2024.5.26.
엑스(X) 캡처
가수 임영웅이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를 열면서 연일 관객을 위한 배려 소식이 전해지는 가운데 이번엔 진행요원이 거동이 어려운 어르신을 업고 자리를 안내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는 25~26일 이틀간 임영웅의 단독 콘서트 ‘아임 히어로 - 더 스타디움’(IM HERO - THE STADIUM)이 열리고 있다.

콘서트 첫날 공연이 팬들의 열렬한 성원 속에 마무리된 가운데 26일 소셜미디어(SNS)에서는 25일 콘서트에서 어르신 관객의 자리를 안내하는 진행요원의 모습을 담은 영상이 화제가 됐다.
이미지 확대
임영웅
임영웅 가수 임영웅. 사진 | 물고기뮤직
첫날 콘서트에 참석한 관객은 엑스(X)에 영상과 함께 “임영웅 상암 첫 콘서트 실시간, 진행요원 너무 감동입니다. 거동 불편하신 어르신 보자마자 업고 자리까지 안내해주시네요. 우리 진행요원 칭찬해요”라고 전했다.

영상을 보면 콘서트 시작 전 젊은 남성 진행요원이 백발이 성성한 어르신 관객을 업고 가파른 객석 계단을 오르며 자리까지 모셔 드리고 있다. 진행요원의 노고에 주변 관객들은 일제히 격려와 감사의 박수를 보냈다.

앞서 임영웅의 소속사 물고기뮤직은 이번 공연을 준비하며 관객 등을 위해 세심한 배려를 전한 바 있다.

일단 그라운드 바깥에 잔디를 침범하지 않는 돌출 무대를 설치했으며 그라운드에는 관객을 들이지 않기로 했다. 잔디 훼손은 막으면서 공연의 수준을 높이려는 배려다.

또 부대시설에서 팬들은 기념 스탬프를 찍거나 엽서를 보낼 수 있다. 휴식 공간 ‘히어로 스테이션’과 히어로 갤러리 등도 마련됐다.
이미지 확대
팬들이 헷갈리지 않게 안내선을 설치한 임영웅 콘서트. 온라인 커뮤니티
팬들이 헷갈리지 않게 안내선을 설치한 임영웅 콘서트. 온라인 커뮤니티
공연 첫날인 25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임영웅 콘서트장 주변 안내 상황도 올라와 화제가 됐다. 임영웅 측은 팬들이 가진 티켓 색상에 맞춰 동선대로 따라올 수 있도록 바닥에 안내선을 설치했다. 덕분에 팬들은 쉽게 길을 찾을 수 있다.

서울월드컵경기장은 평소 다니는 곳이 아니면 워낙 규모가 커서 입구를 못 찾고 헤맬 수 있다. 임영웅 팬들이 중장년층 위주인 만큼 혹시 부모님이 길을 못 찾고 헤맬까 걱정할 자녀들도 임영웅의 배려에 시름을 덜게 됐다.

서울월드컵경기장은 잠실주경기장에 버금가는 대형 공연장이다. 앞서 싸이, 세븐틴 등 내로라하는 톱스타들이 이곳에 섰다.
신진호 기자
많이 본 뉴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