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빠, 결혼해도 제 품번 잊지마세요”…결혼식장에 등장한 성인배우 등신대

“오빠, 결혼해도 제 품번 잊지마세요”…결혼식장에 등장한 성인배우 등신대

류지영 기자
류지영 기자
입력 2023-12-04 15:02
업데이트 2023-12-04 18:38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결혼식장에 일본 성인 여배우의 등신대가 비치돼 논란이다.

3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결혼식장에 (누군가) 성인 배우 등신대를 세웠는데 이게 유쾌하냐?”는 내용의 소셜미디어(SNS)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 첨부된 사진을 보면 기모노를 입은 일본 성인배우 오구라 유나(25)의 등신대가 설치된 결혼식장 모습이 담겨 있다.

등신대에는 품번(일본 성인 비디오 일련번호)과 함께 신랑 이름을 언급하며 “○○오빠 결혼하셔도 제 품번은 잊지 마세요”라고 적혀 있다.

SNS 게시물을 작성한 A씨는 “내가 신부라면 너무 싫을 것 같다. 친구끼리 생일 때 장난치는 거면 몰라도 아이들과 어르신, 신부 측 친구들이 다 보는 자리에서 이런 행동을 하냐”라고 말했다.

이어 “오구라 유나가 직접 지인 결혼식에 축하하러 와 준 자리라면 기쁠지 몰라도 품번이니 뭐니 하는 말로 그를 성적인 존재로 명시해 실사화하는 것이 과연 도리에 맞는 거냐”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구글에 품번을 입력해 보니 그가 출연한 음란물이 나왔다. 저게 친구들끼리 결혼식장에서 웃고 넘길 배너냐”라고 질타했다.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저건 선을 넘었다’, ‘친구들이랑 이벤트 할 때면 몰라도 결혼식인데 생각이 있냐’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류지영 기자
많이 본 뉴스
최저임금 차등 적용, 당신의 생각은?
내년도 최저임금 결정을 위한 심의가 5월 21일 시작된 가운데 경영계와 노동계의 공방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올해 최대 화두는 ‘업종별 최저임금 차등 적용’입니다. 경영계는 일부 업종 최저임금 차등 적용을 요구한 반면, 노동계는 차별을 조장하는 행위라며 반대하고 있습니다. 당신의 생각은?
찬성
반대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