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으로 논다”…홍천 책축제 17일 열려

“책으로 논다”…홍천 책축제 17일 열려

김정호 기자
김정호 기자
입력 2022-09-13 13:40
업데이트 2022-09-13 13:40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제4회 홍천 책축제 포스터. 홍천군 제공
제4회 홍천 책축제 포스터. 홍천군 제공
강원 홍천군은 오는 17일 연봉도서관에서 제4회 책축제를 연다고 13일 밝혔다.

‘홍천, 책 스며들다’를 주제로 한 이번 축제에서는 생태동화작가인 권오준 작가와의 만남의 시간이 마련된다. 북콘서트 ‘책 읽어주는 베토벤’의 ‘샤갈의 황금알을 낳는 수탉’과 마술공연 ‘수상한 사탕가게’, ‘놀자 매직 쇼’도 펼쳐진다. 이 외에도 미니블럭 손선풍기, 라탄 연필꽂이, 석고 방향제 만들기 등의 체험 프로그램도 운영된다.

전영길 군 교육과장은 “9월 독서의 달을 맞아 많은 분들이 즐거운 추억을 만들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홍천 김정호 기자
많이 본 뉴스
성심당 임대료 갈등, 당신의 생각은?
전국 3대 빵집 중 하나이자 대전 명물로 꼽히는 ‘성심당’의 임대료 논란이 뜨겁습니다. 성심당은 월 매출의 4%인 1억원의 월 임대료를 내왔는데, 코레일유통은 규정에 따라 월 매출의 17%인 4억 4000만원을 임대료로 책정할 수밖에 없다는 입장입니다. 성심당 측은 임대료 인상이 너무 과도하다고 맞섰고, 코레일유통은 전국 기차역 내 상업시설을 관리하는 공공기관으로 성심당에만 특혜를 줄 순 없다는 입장입니다. 임대료 갈등에 대한 당신의 의견은?
규정에 따라 임대료를 인상해야 한다
현재의 임대료 1억원을 유지해야 한다
협의로 적정 임대료를 도출해야 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