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안보이기

나경원·최재형 등 오세훈 캠프 합류… ‘오썸!’ 캠프 14일 공식 출범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5-13 16:10 제8회 전국지방선거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선거 캠페인 기획, 메시지팀 전원 20~40대로 구성
“미래지향적 가치 담은 콘텐츠로 지지 호소할 것”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가 12일 서울 구로구 고척동에서 서울시장 선거 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가 12일 서울 구로구 고척동에서 서울시장 선거 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 선거대책위원회(선대위)에 나경원 전 의원과 최재형 의원, 배현진 의원 등이 공동위원장으로 합류했다.

오 후보 선대위는 13일 ‘준비된 미래 서울 선대위’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주요 인선을 발표했다. 선거대책위원장은 나경원 전 의원, 진수희 전 의원, 조수진(비례)·배현진(송파을)·최재형(종로) 의원, 박성중 서울시당위원장(상임)이 맡기로 했다.

또 시민단체가 참여하는 ‘시민사회위원회’를 구성했다. 위원장은 박인주 전 대통령실 사회통합수석비서관과 이갑산 범시민사회단체연합 회장이 맡았다.

오세훈 캠프는 “시민들의 목소리를 듣고 소통하며 지역 현안을 적극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국민의힘 서울지역 당협위원장이 모두 참여하는 참여형 선대위를 꾸렸다”고 밝혔다.

서울시의원 비례대표 후보와 시민들의 만남을 지원하는 시민소통 태스크포스(TF)를 별도로 구성했고, 서울의 비전을 체계적으로 실현하기 위한 정책특별위원회도 구성했다.

선대위 측은 조직 구성에 대해 “서울시민이 중심이 되고 퍼져 나가는 방사형 구조로, 기존의 수직적인 선대위 체제가 아닌 누구나 의견을 제시할 수 있는 수평적이고 열린 의사소통 구조에 역점을 뒀다”고 설명했다.
선대위는 14일 출범하는 오세훈 캠프의 공식 명칭을 ‘오썸! 캠프’로 정했다고 밝혔다. 청년들이 직접 지은 ‘오썸!’은 ‘오세훈과 썸타자!’의 줄임말과 영어 단어 ‘awesome’(엄청난)의 중의적 표현으로, 선거 캠프 활동을 즐기고, 동시에 좋은 성과를 내겠다는 생각에서 나온 아이디어라고 선대위 측은 설명했다.

오세훈 캠프 관계자는 “선거 캠페인의 핵심 콘텐츠를 생산하는 기획과 메시지 팀은 전원 20~40대로 구성했고, 홍보팀은 20~30대, 대변인·공보단은 30~40대가 주축”이라며 “청년이 주축이 된 만큼 미래지향적 가치를 담은 콘텐츠를 통해 시민들께 오 후보 지지를 호소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조희선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