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속보]연휴 첫날 서울서 최소 578명 확진…토요일 역대 최다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9-18 19:54 사회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오세훈 서울시장이 추석 연휴 첫날인 18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종합방재센터를 방문해 직원들을 격력하고 있다.  서울종합방재센터는 119로 재난상황을 접수받아 처리하는 전담창구로 코로나19 확진자?의심자, 백신접종 이상반응자가 병원에 신속히 이송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업무를 한다. 2021.9.18 뉴스1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오세훈 서울시장이 추석 연휴 첫날인 18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종합방재센터를 방문해 직원들을 격력하고 있다.
서울종합방재센터는 119로 재난상황을 접수받아 처리하는 전담창구로 코로나19 확진자?의심자, 백신접종 이상반응자가 병원에 신속히 이송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업무를 한다. 2021.9.18
뉴스1

추석 연휴 첫날인 18일 서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최소 578명 발생했다.

토요일 기준 역대 최다치인 658명을 기록한 지난 11일 오후 6시 기준 509명 보다 69명 많다.

서울시는 오후 6시 기준 확진자가 0시 보다 578명 늘어난 9만1110명이라고 밝혔다.

해외 유입이 7명 발생했고, 나머지는 국내 발생이다.

송파구 소재 가락시장 관련 추가 확진이 잇따르고 있다. 이날 40명이 추가 감염돼 서울에서만 265명이 감염됐다.

중구 소재 시장 관련 확진자도 13명 추가돼 총 24명이 감염됐다.

강동구 소재 고등학교 관련 4명(누적 23명), 노원구 소재 유치원 관련 4명(누적 19명)도 추가 확진됐다.

 

윤창수 기자 geo@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