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바르사, 멀어진 우승…전반에 먼저 2골 넣고도 비겨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5-12 11:40 축구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레반테와 3-3 무승부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리오넬 메시가 12일 레반테와의 경기를 무승부로 마친 뒤 허탈한 표정을 짓고 있다. AP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리오넬 메시가 12일 레반테와의 경기를 무승부로 마친 뒤 허탈한 표정을 짓고 있다. AP 연합뉴스


스페인 프로축구 FC바르셀로나의 2년 만의 왕좌 복귀에 빨간불이 켜졌다.

바르셀로나는 12일(한국시간) 발렌시아시 경기장에서 열린 2020~21 라리가 36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전반에 리오넬 메시와 페드리의 연속골로 먼저 2골을 뽑고도 3-3으로 비겼다. 바르셀로나가 이겼다면 3위에서 1위로 순위를 끌어올릴 수 있었으나 승점 1점 추가에 그쳐 한 경기 덜 치른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에 1점 뒤진 2위(76점)가 됐다. 3위 레알 마드리드(75점)와도 승점 1점 차다.

바르셀로나는 시즌 종료까지 2경기를 남기고 있어 3경기 남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레알 마드리드보다 순위 경쟁에서 가장 불리한 위치에 놓였다.

바르셀로나는 전반 25분 레반테 수비가 제대로 걷어내지 못해 박스 안에 뜬 공을 메시가 가위차기로 선제골을 뽑아내며 기분 좋게 출발했다. 메시의 리그 29호골. 9분 뒤에는 우스만 뎀벨레의 컷백을 페드리가 득점으로 연결했다. 그러나 수비 불안이 발목을 잡았다. 바르셀로나는 후반 12분과 14분 멜레로와 호세 모랄레스에게 거푸 2골을 내주며 순식간에 동점을 허용했다. 바르셀로나는 후반 19분 뎀벨레의 골로 다시 리드를 잡았으나 38분 세르히오 레온에게 통한의 동점골을 얻어맞았다.

앞서 이탈리아 세리에A는 인터밀란, 독일 분데스리가는 바이에른 뮌헨,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는 맨체스터 시티가 우승을 확정한 가운데 라리가와 프랑스 리그1만 우승팀이 결정되지 않았다. 리그1에서는 선두 LOSC 릴이 2경기를 남겨두고 2위 파리 생제르맹에 승점 3점 앞서 우승 가능성이 높다.

홍지민 기자 icarus@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