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강서은 결혼 상대는 경동그룹 3세 손원락 상무…‘최대 주주’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05-28 17:33 economy 목록 확대 축소 인쇄
강서은 전 아나운서 KBS 제공

▲ 강서은 전 아나운서
KBS 제공

강서은 전 KBS 아나운서가 경동그룹 3세인 손원락 경동도시가스 경영총괄 상무와 결혼했다는 소식이 28일 전해졌다.

지난해 11월 해외에서 손 상무와 비밀 결혼식을 올린 강 전 아나운서는 오는 6월 21일 서울 모처에서 정식 결혼식을 올린다. 두 사람의 결혼 소식은 강 전 아나운서가 KBS 동료들에게 청첩장을 전하면서 알려졌다.

강 전 아나운서는 지난해 8월, 진행을 맡고 있던 KBS2 ‘도전! 골든벨’을 5개월 만에 하차하고 장기 휴가를 신청했다. 이후 지난 3월 25일 퇴사했다.

경동도시가스 공시에 따르면 강 전 아나운서는 이미 지난달 말 경동도시가스 주식 5000주를 증여받으면서 ‘경동가(家)’의 일원이 됐다.

강 아나운서의 남편 손원락 상무는 1977년생으로 경동그룹 창업주인 고 손도익 명예회장의 장남 손경호 경동그룹 회장의 외동 아들이다.

손 상무는 경동도시가스, 경동에너아이 등 경동 그룹의 실질적인 후계자로 알려졌다. 그는 계열사의 전략, 기획 파트에서 후계자 수업을 했고 2012년엔 경동이앤테크를 직접 설립하기도 했다.

손 회장은 2017년 경동홀딩스 주식 3만 9325주(지분율 16.39%)를 손 상무에게 증여했다. 이에 손 상무는 32%(7만 6800주)로 지분이 늘어나 최대주주에 올랐다.

1984년생인 강서은은 항공사 승무원 출신으로 2011년 MBN 아나운서를 거쳐 2014년 KBS 41기 아나운서로 입사했다. ‘특파원 보고 세계는 지금’ ‘도전! 골든벨’, 라디오 프로그램 ‘강서은의 밤을 잊은 그대에게’ 등을 진행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