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거장 앤드루 로이드 웨버 작품도 유튜브 무료 상영

입력 : ㅣ 수정 : 2020-04-03 16:5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국시간 11일 ‘지저스 크라이스트 슈퍼스타’ 예정
세계 뮤지컬계 거장 앤드루 로이드 웨버(72)의 명작들이 유튜브에서 무료로 상영된다.
뮤지컬 거장 앤드루 로이드 웨버. AP 연합뉴스

▲ 뮤지컬 거장 앤드루 로이드 웨버. AP 연합뉴스

3일 AP통신 등 주요 외신에 따르면 유튜브 채널 ‘더 쇼 머스트 고 온’(The shows must go on)’은 이날 오후 6시(현시시간)부터 매주 금요일에 웨버의 작품을 상영한다. 코로나19로 전 세계 공연장 대부분이 문을 닫자 온라인 영상으로 뮤지컬 팬들에게 다가가기 위해 마련한 이벤트다. 이 채널은 무료 상영과 함께 코로나19 퇴치를 위한 기부 독려도 진행한다.

첫 번째로 상영될 웨버의 작품은 1968년 극작가 팀 라이스와 함께 제작한 ‘요셉과 놀라운 색동옷’이다. 영국 웨스트엔드에서 2000년에 공연한 영상으로 도니 오스몬드, 조안 콜린스 등이 출연한다. 한국시간으로는 4일 오전 3시부터 48시간 동안 무료로 볼 수 있다.

오는 10일에는 웨버의 대표작 중 하나인 ‘지저스 크라이스트 슈퍼스타’를 상영한다. 2012년 공연된 영상으로 벤 포스터, 팀 민친, 멜라니 C 등이 출연한다. 17일 등 그 다음 금요일에 상영할 작품은 추후 공개할 예정이다.

‘오페라의 유령’, ‘캣츠’, ‘에비타’, ‘스쿨 오브 락’ 등을 뮤지컬 제작자 겸 작곡가인 웨버는 토니상 6회, 그래미상 3회, 올리비에상 7회와 아카데미상과 에미상, 골든글로브를 각각 1번씩 수상했다.

박성국 기자 ps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