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코로나19 벗어나려면 8주 걸릴 수도” 커들로 전망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03-30 09:17 미국·중남미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래리 커들로 서울신문 DB

▲ 래리 커들로
서울신문 DB

래리 커들로 미국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NEC) 위원장이 미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서 벗어나려면 8주 걸릴 수도 있다는 전망을 내놨다.

커들로 위원장이 29일(현지시간) ABC 프로그램인 ‘디스 위크’와 인터뷰에서 ‘미국이 코로나19로부터 벗어나기 위해 필요한 기간’에 대해 이같이 밝혔다.

위원장은 “4주가 될 수도, 8주가 될 수도 있다”며 “이는 일부 과학 전문가들이 우리에게 말하는 것이다. 나는 그들이 옳을지는 모르겠다”고 말했다.

방송은 커들로 위원장이 다소 불투명한 대답을 내놨다고 평가했다.

지난 27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서명한 2조 달러 규모 경기 부양책에 대해서는 “역사상 가장 큰 부양책”이라고 옹호하며 “완벽하지는 않을지 모르지만 우리가 몇 주, 몇 달 동안 문제가 되리라 생각하는 것을 헤쳐나갈 수 있도록 엄청난 자원이 되어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커들로 위원장은 지난달 25일 CNBC와 인터뷰에서 “우리는 (코로나19를) 통제하고 있다. 완전히 통제하고 있다곤 말할 수 없지만 통제에 가깝다”라며 “코로나19가 우리 경제를 비극으로 이끌고 가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그는 이날 당시 발언을 두고 “내가 그 말을 할 때는 사실이었다. 많은 사람들이 나에 동의했다”고 항변하기도 했다.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