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산으로 배구연맹 무관중경기 결정

입력 : ㅣ 수정 : 2020-02-23 20:1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국배구연맹은 코로나19(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확산에 따라 “오는 25일부터 상황 호전 시까지 도드람 2019∼2020 V-리그의 경기를 무관중 경기로 진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연맹은 코로나19의 전국적인 확산과 정부의 대응단계가 심각으로 격상됨에 따라 리그 운영을 이어가면서도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무관중 경기로 진행하기로 했다. 장소변경을 검토했던 김천 연고 한국도로공사의 홈경기도 김천에서 무관중 경기로 진행하는 것으로 정해졌다.

연맹은 무관중 경기를 하면서 선수, 운영 요원 등 관계자들의 감염 예방을 위해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최영권 기자 story@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