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찬 “특검 통해 진실 밝히겠다”...‘또’ 특검 강조

입력 : ㅣ 수정 : 2019-12-06 10:2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6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확대간부회의에서 이해찬 대표가 “민주당은 특검을 통해서라도 진실을 낱낱이 밝혀내도록 하겠다”라면서 다시 한 번 특검을 강조했다.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 김명국 선임기자 daunso@seoul.co.kr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
김명국 선임기자 daunso@seoul.co.kr

이 대표의 검찰에 대한 비판은 이날도 이어졌다. 그는 “젊어서 유명 달리한 청와대 특감반원을 둘러싼 검경의 증거 압수색색 갈등 등 의혹이 매우 심각하다”면서 “특히 두 수사기관인 검찰과 경찰의 갈등이 첨예하게 나타나고 있고, 청와대 비서실까지 수사가 넓어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 대표는 “검찰의 단독수사로는 선택적수사, 정치적 의도를 가진 수사, 제 식구 감싸기식 수사 의혹을 말끔히 털기 어려운 처지”라면서 “저는 이미 검경에게 공정한 합동수사를 촉구한 바 있으며 민주당당 설훈 의원을 위원장으로 하는 검찰공정수사특별위원회의 활동도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추미애 의원의 법무부 장관직 지명과 관련해 “어제 문재인 대통령께서 우리 민주당의 추미애 의원님을 현재 공석중인 법무부 장관에 지명하셨다”면서 “추미애 의원님은 오랫동안 당을 함께 하셨고 김대중 대통령과 노무현 대통령이 모든 신뢰한 뛰어나신 분”이라고 추켜세웠다.

이어 이 대표는 “판사 출신으로 5선 의원으로 당대표까지 역임했고 법률 전문성뿐 아니라 개혁 전문성 리더십까지 갖췄다”고 강조했다.

신형철 기자 hsdori@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