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면세점서 쇼핑하고 드라이브 스루로 환전하세요”

입력 : ㅣ 수정 : 2019-11-15 11:3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드라이브 스루 환전 서비스 업무협약 우리은행 황원철(오른쪽) 디지털금융그룹장과 신세계면세점 문현규마케팅 담당 상무가 지난 15일 ‘드라이브 스루 환전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우리은행 제공. 2019.11.15.

▲ 드라이브 스루 환전 서비스 업무협약
우리은행 황원철(오른쪽) 디지털금융그룹장과 신세계면세점 문현규마케팅 담당 상무가 지난 15일 ‘드라이브 스루 환전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우리은행 제공. 2019.11.15.

올해 안으로 햄버거나 커피 등을 드라이브 스루(Drive Thru)를 통해 주문하는 것처럼 환전도 차에서 내리지 않고 할 수 있게 된다.

우리은행은 지난 14일 신세계면세점 방문 고객을 대상으로 ‘드라이브 스루 환전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서울 중구에 있는 우리은행 본점 주차장 안에 드라이브 스루 존(Drive Thru Zone)을 만들 예정이다. 주말에 명동 신세계면세점을 방문하는 고객들은 ‘드라이브 스루 환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고객이 모바일로 신청한 뒤 자동차로 드라이브 스루 환전소에 방문하면 차량번호 인식, QR코드(정사각형 모양의 불규칙한 격자무늬의 2차원 코드), 생체 인식을 통해 차안에서 본인 인증 절차를 거쳐 외화를 받을 수 있다.

‘드라이브 스루 환전 서비스’ 지난 5월 금융위원회로부터 혁신금융서비스(규제 샌드박스)로 선정됐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환전 업무 외에도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적용할 수 있는 혁신적인 협업 모델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고객에게 더 많은 편리와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장진복 기자 viviana49@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