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포토] 서울 석촌동 고분군서 화장된 유골 첫 발굴

입력 : ㅣ 수정 : 2019-10-23 15:4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성백제 왕실묘역인 석촌동 고분군(사적 제243호)에서 화장 후 분골과정을 거친 사람 뼈가 발굴됐다. 백제 고분에서 화장된 인골이 다량 발견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3일 서울 송파구 석촌동 고분군에서 조사단 관계자가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2019 .10. 23. 박윤슬 기자 se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