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 각본에 담긴 인간 봉준호의 세계

입력 : ㅣ 수정 : 2019-08-20 01:4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감독이 쓴 각본집·스토리보드북 출간…편집 전 미공개 장면과 인터뷰 등 담겨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프랑스 칸영화제 최고상인 황금종려상을 받은 봉준호 감독 영화 ‘기생충’이 책으로 나온다.

출판사 플레인아카이브는 봉 감독이 직접 쓰고 그린 ‘기생충 각본집&스토리보드북’을 출간한다고 19일 밝혔다. 영화 ‘기생충’은 전원 백수인 기택네 장남 기우가 고액 과외 면접을 위해 박 사장 집에 발을 들이면서 벌어지는 걷잡을 수 없는 사건을 다룬다.

각본집에는 사회에 대한 봉 감독의 날카로운 통찰과 허를 찌르는 상상력을 그대로 담은 각본을 실었다. 특히 영화에서 편집됐던 미공개 신을 만날 수 있다.

여기에 ‘씨네 21’ 측에서 진행한 봉 감독 인터뷰도 실었다. ‘각본’이라는 문학적 장르에 관한 봉 감독의 의견, 그리고 글 쓰는 사람으로서 봉 감독에 초점을 맞췄다.

스토리보드북에는 영화 스틸, 인터뷰, 드로잉을 담았다. 어린 시절 만화가를 꿈꿀 만큼 만화광이었고, 대학 시절 학보에 만평을 연재하기도 한 봉 감독은 영화 스토리보드를 전문 작가에게 맡기지 않고 직접 그리는 것으로도 유명하다. 책은 살을 붙이기 직전 단계의 스토리보드를 통해 봉 감독의 머릿속에만 있었던 ‘기생충’의 초반 스케치 작업도 엿볼 수 있다. 이 스케치가 어떻게 영화로 바뀌는지 확인하는 재미가 있다.

카메라 위치와 인물의 동선 등 봉 감독이 스토리보드 단계에서부터 꼼꼼히 챙긴 세부적인 디테일에 관한 메모도 있다. 출판사 측은 “영화를 공부하는 이들은 물론 좀더 영화를 다양하게 즐기고 싶은 영화팬들에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책은 19일부터 주요 서점 등을 통해 예약 구입할 수 있다. 예약 구매자에 한해 초판 한정 특별 표지와 북케이스를 준다.

김기중 기자 gjkim@seoul.co.kr
2019-08-20 2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