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KBS ‘전국노래자랑’ 새 MC에 남희석…김신영엔 ‘하차 통보’

KBS ‘전국노래자랑’ 새 MC에 남희석…김신영엔 ‘하차 통보’

최재헌 기자
최재헌 기자
입력 2024-03-04 15:16
업데이트 2024-03-04 16:00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코미디언 출신 방송인 남희석(왼쪽), 코미디언 출신 방송인 김신영. 남희석 페이스북·서울신문DB
코미디언 출신 방송인 남희석(왼쪽), 코미디언 출신 방송인 김신영. 남희석 페이스북·서울신문DB
KBS가 ‘전국노래자랑’ MC 김신영의 후임으로 코미디언 출신 방송인 남희석을 선택했다.

4일 KBS는 공식 입장을 통해 “전국노래자랑의 새 진행자로 남희석이 확정됐음을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KBS는 “고(故) 송해에 이어 젊은 에너지로 이끌어주셨던 김신영에게 감사드린다. 새로운 진행자 남희석에게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남희석의 ‘전국노래자랑’ 첫 방송분은 오는 31일 방영될 예정이다.

앞서 이날 오전부터 김신영이 ‘전국노래자랑’에서 갑작스럽게 하차한다는 소식이 언론을 통해 전해져 놀라움을 안겼다. 김씨가 방송을 진행한 지 불과 1년 6개월 만으로 프로그램 성격을 고려하면 이례적인 조치다.

김신영의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이날 “김신영이 9월 녹화를 끝으로 하차를 통보받았다”며 “제작진 역시 지난주 교체 통보를 받고 당황해하며 연락이 왔다. 2년여간 전국을 누비며 달려온 제작진과 힘차게 마지막 녹화에 임할 것”이라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김신영의 마지막 전국노래자랑 녹화는 오는 9일 인천광역시 인재개발원에서 진행되는 ‘인천 서구 편’이다.

한편, KBS 전국노래자랑은 국내 최장수 예능 프로그램으로 송해가 지난 1988년 5월부터 34년간 진행을 맡아 세계 최고령 MC로 영국 기네스에도 등재됐다. 지난 2022년 송해가 세상을 떠난 후 코미디언 출신 방송인 김신영이 2022년 10월부터 진행을 맡아 최연소이자 최초 여성 MC로서 활약했다.
최재헌 기자

많이 본 뉴스

의료공백 해법, 지금 선택은?
심각한 의료공백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의대 증원을 강행하는 정부와 정책 백지화를 요구하는 의료계가 ‘강대강’으로 맞서고 있습니다. 현 시점에서 가장 먼저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사회적 협의체를 만들어 대화를 시작한다
의대 정원 증원을 유예하고 대화한다
정부가 전공의 처벌 절차부터 중단한다
의료계가 사직을 유예하고 대화에 나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