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 중동전 위기 고조… 공급망·유가 선제 대응해야

[사설] 중동전 위기 고조… 공급망·유가 선제 대응해야

입력 2024-04-15 00:12
업데이트 2024-04-15 00:12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13일(현지시간) 이란이 이스라엘을 향해 전면 공습을 감행했다.  IRNA 제공=연합뉴스
13일(현지시간) 이란이 이스라엘을 향해 전면 공습을 감행했다.
IRNA 제공=연합뉴스
이란이 13일 밤(현지시간) 이스라엘을 향해 수백 대의 미사일과 드론 공습을 단행했다. 지난 1일 이스라엘이 시리아 주재 이란 영사관을 폭격해 이란혁명수비대 간부 등을 사살한 데 대해 보복성 공격에 나선 것이다. 이란이 이스라엘 본토를 공격한 것은 1948년 이스라엘 건국 이후 처음이다. 이스라엘은 아이언돔 등 방어체계 가동으로 국경 밖에서 공습을 막아 내 영토 내 피해가 미미하다고 밝혔다. 그러나 이란이 원유 수송로인 호르무즈해협에서 이스라엘과 연계됐다는 컨테이너 화물선을 나포한 데 이어 무력 대응을 감행하면서 가뜩이나 위태로운 중동 정세는 한 치 앞을 내다볼 수 없게 됐다.

사태 논의를 위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긴급회의가 예정된 가운데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주요 7개국(G7) 정상을 소집해 단결된 외교 대응을 조율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도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와의 통화에선 이란에 대한 이스라엘의 어떤 반격도 반대한다는 명확한 입장을 전달했다고 한다. 만일 이스라엘이 재공격에 나서 보복의 악순환이 이어지고 인접국들까지 무력 충돌에 휘말린다면 제5차 중동전쟁이라는 최악의 상황을 배제할 수 없다. 글로벌 경제도 살얼음판에 놓인다. 중동 지역의 확전을 막기 위한 국제사회의 적극적인 공조가 그 어느 때보다 절실한 이유다.

정부도 중동 위기 격화가 우리 안보와 경제에 미칠 영향을 면밀히 점검하고 선제적으로 대응할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 우리 국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살펴야 하는 것은 물론이다. 공급망 차질과 유가 상승 등 국내 경제 전반에 드리울 악재에도 단단히 대비해야 한다. 그러지 않아도 물가, 금리, 환율 등 3고(高)로 어려움을 겪는 민생에 고통이 가중되지 않도록 만반의 대응 태세를 갖추길 바란다.
2024-04-15 27면
많이 본 뉴스
성심당 임대료 갈등, 당신의 생각은?
전국 3대 빵집 중 하나이자 대전 명물로 꼽히는 ‘성심당’의 임대료 논란이 뜨겁습니다. 성심당은 월 매출의 4%인 1억원의 월 임대료를 내왔는데, 코레일유통은 규정에 따라 월 매출의 17%인 4억 4000만원을 임대료로 책정할 수밖에 없다는 입장입니다. 성심당 측은 임대료 인상이 너무 과도하다고 맞섰고, 코레일유통은 전국 기차역 내 상업시설을 관리하는 공공기관으로 성심당에만 특혜를 줄 순 없다는 입장입니다. 임대료 갈등에 대한 당신의 의견은?
규정에 따라 임대료를 인상해야 한다
현재의 임대료 1억원을 유지해야 한다
협의로 적정 임대료를 도출해야 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