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사계절용 ‘솔루스 TA21’ 출시

금호타이어, 사계절용 ‘솔루스 TA21’ 출시

입력 2021-08-30 15:59
업데이트 2021-08-30 15:59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금호타이어가 사계절용(All-season) 컴포트 타이어 ‘솔루스(SOLUS) TA21’(사진)을 출시하며 한국 시장에 최적화된 사계절 컴포트 시리즈를 완성했다.

금호타이어 관계자는 “신제품 솔루스 TA21은 국내 승용차용 타이어 시장에서 금호타이어의 60년 기술을 집약한 제품으로, 합리적인 가격과 최적의 균형 잡힌 성능을 만족하는 가성비 라인업 제품”이라면서 “국내 환경에 최적화된 사계절 전용 컴파운드를 적용했으며 소음억제·분산을 위한 최적의 블록 배열 설계로 우수한 승차감과 저소음 성능을 구현했다”고 말했다.

이 제품은 와이드 직선형 그루브·블록 설계와 ‘인터락킹(Interlockin) 3D 사이프(Sipe)’ 설계 기술로 고속주행 안정성을 강화했다. 자사 기존 제품보다 승차감·핸들링, 빗길 주행성능 등을 대폭 개선했다는 설명이다. 트레드 접지형상을 최적화해 마일리지도 강화했다고 한다.

디자인 측면으로는 금호타이어의 신규 심볼을 사이드월(Sidewall) 디자인에 접목해 브랜드를 쉽게 인지할 수 있도록 했으며 ‘홀로그램(Hologram) 널링 기법’을 적용해 정숙성과 편안함을 시각적으로 표현했다.

솔루스 TA21은 소형차와 준중형·중형차를 아우를 수 있도록 13인치부터 18인치까지 총 50개의 폭넓은 라인업을 갖추고 있다.

임병석 금호타이어 한국영업담당 상무는 “금호타이어의 기술력이 집약된 솔루스 TA21은 우수한 가성비가 특징”이라며 “지난 4월 출시된 ‘솔루스 TA51’와 함께 금호타이어의 ‘솔루스’ 시리즈를 완성했고, 앞으로 국내시장을 선도하는 대표 제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곤 서울비즈 기자 kim@seoul.co.kr
많이 본 뉴스
성심당 임대료 갈등, 당신의 생각은?
전국 3대 빵집 중 하나이자 대전 명물로 꼽히는 ‘성심당’의 임대료 논란이 뜨겁습니다. 성심당은 월 매출의 4%인 1억원의 월 임대료를 내왔는데, 코레일유통은 규정에 따라 월 매출의 17%인 4억 4000만원을 임대료로 책정할 수밖에 없다는 입장입니다. 성심당 측은 임대료 인상이 너무 과도하다고 맞섰고, 코레일유통은 전국 기차역 내 상업시설을 관리하는 공공기관으로 성심당에만 특혜를 줄 순 없다는 입장입니다. 임대료 갈등에 대한 당신의 의견은?
규정에 따라 임대료를 인상해야 한다
현재의 임대료 1억원을 유지해야 한다
협의로 적정 임대료를 도출해야 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